속보
VIP
통합검색

루닛 "유방암 AI 진단, 전문의와 유사하거나 더 뛰어나다"

머니투데이
  • 박미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23 09:22
  • 글자크기조절
루닛 인사이트 MMG /사진제공=루닛
루닛 인사이트 MMG /사진제공=루닛
의료 AI(인공지능) 기업 루닛은 유방촬영술 AI 영상분석 솔루션 '루닛 인사이트 MMG'의 암 진단 능력이 1차 판독 전문의와 유사하거나 더 나은 수준이라는 연구 결과가 유럽 영상의학 학술지(European Radiology)에 게재됐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연구를 주도한 남덴마크대학교 임상연구과 요한 퀼 박사, 모하마드 탈랄 엘하킴 박사와 연구팀은 2014년 8월부터 2018년 8월까지 덴마크 남부 지역에서 진행된 24만9402건의 유방촬영술 사례를 분석했다. 연구팀은 루닛 AI 솔루션과 1차 영상의학 전문의의 결과를 비교해 AI의 암 진단 능력을 평가했다. 현재 유럽에서는 유방암 검진 시 영상의학과 전문의 두 명이 판독을 진행하도록 권고한다.

루닛 AI 솔루션은 1차 판독 전문의들의 평균 민감도(암 환자를 암 환자로 판정할 확률)를 임계값으로 적용한 AI 모델(이하 AIsens 모델)과 1차 판독 전문의들의 평균 특이도(암 환자가 아닌 일반인을 암이 아닌 것으로 판정할 확률)를 임계값으로 적용한 AI 모델(이하 AIspec 모델)로 사례들을 판독했다. 임계값을 초과하는 경우에는 암 추가 검사를 위해 환자를 다시 소환하는 '리콜' 대상으로 분류했다.

그 결과 AIsens 모델은 1차 판독 전문의보다 특이도(97.5% 대 97.7%)와 양성예측값(17.5% 대 18.7%)이 약간 낮았으나, 리콜률은 더 높았다(3.0% 대 2.8%). 루닛 관계자는 "AI가 유방 이상 징후를 거의 놓치지 않으며 더 많은 잠재적 암 사례를 식별할 수 있음을 의미한다"고 말했다. AIspec 모델은 전문의와 유사한 정확도 결과를 보였다.

루닛 (60,900원 ▼1,300 -2.09%) 관계자는 "두 모델 모두 전문의보다 암을 적게 발견했지만(AIsens 1166건, AIspec 1156건, 전문의 1252건), 유방촬영술 검사 주기 사이에 발생한 간격암은 약 3~4배 더 발견했다(AIsens 126건, AIspec 117건, 전문의 39건)"며 "유방암과 다른 암종도 발견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연구는 이중 판독 과정에서 AI가 전문의의 1차 판독을 보조하거나 대체할 가능성을 보여준다"며 "AI의 적용이 암 검출률을 더욱 높일 수 있음을 시사한다"고 강조했다.

서범석 루닛 대표는 "유럽에서 영상의학과 전문의 부족 문제가 지속되는 가운데 AI 도입에 대한 수요가 갈수록 증가하고 있다"며 "이번 연구 결과는 AI가 암 검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할 수 있음을 다시 한번 입증하는 것으로, 루닛은 전 세계 의료진의 부담을 줄이고 환자에게 보다 정확한 진단을 제공하기 위해 AI 성능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위기, 위기, 위기 아무리 외쳐봐도…갈길 막막한 초저출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