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오뚜기, LG전자 출신 김경호 부사장 영입…해외 시장 공략

머니투데이
  • 유예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28 11:11
  • 글자크기조절
김경호 오뚜기 글로벌사업본부장./사진제공=오뚜기
오뚜기가 김경호 전 LG전자 부사장을 글로벌사업본부장(부사장)으로 신규 영입했다.

오뚜기는 김 부사장을 영입해 미래 성장 기반을 다지고 해외 시장에서 입지를 넓혀간다는 방침이다.


김 신임 부사장은 서울 양정고와 서울대 국제경제학과를 졸업했으며 카이스트에서 경영정보시스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액센츄어타이완 지사장으로 재직하는 등 20년간 컨설팅 업계에 종사했다.

이후 2009년 LG전자에 입사해 CIO 정보전략팀장(전무), BS유럽사업담당(부사장) 등을 역임했다.

오뚜기 관계자는 "전문적인 분석과 전략 수립으로 국내외 시장에서 가시적인 성과를 거둔 김 부사장이 오뚜기의 글로벌 경쟁력 제고를 이끌 적임자라고 판단했다"며 "세계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엔비디아 쇼크'에 삼성·SK하이닉스 '털썩'…"기회 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