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제발…투자한다는 생각으로 집 사세요" 실수요자에 충고[부릿지]

머니투데이
  • 조성준 기자
  • 김윤하 PD
  • 김윤희 PD
  • 신선용 디자이너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0,702
  • 2023.11.29 05:10
  • 글자크기조절

부동산 침체가 끝나지 않는다. 내년부턴 상승할 수 있다는 전망도 나오지만, 여전히 위태로운 건 마찬가지다. 전문가는 이럴 때일수록 투자의 관점에서 집을 사야 한다고 지적한다. 이광수 광수네복덕방 대표는 "시장의 하락 분위기가 강하지만, 진짜 내 집은 여전히 살 수 있다"며 "떨어질 집이 아닌 오를 집을 찾을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강조한다. 실수요자니까 투자자로서 접근하라는 역설인데, ☞머니투데이 부동산 유튜브 채널 '부릿지'가 이광수 대표의 역설적인 이야기 무슨 뜻인지 알아봤다.

"제발…투자한다는 생각으로 집 사세요" 실수요자에 충고[부릿지]
▶조성준 기자
지금 같은 상황에서도 내 집을 마련해야 한다. 내 집 마련이 꼭 필요하다는 분들은 분명히 있습니다. 내 집 한 채를 마련해야 할 마련을 꿈꾸는 분들이 꼭 봐야 될 키워드 같은 게 있다면 그리고 어떤 게 있을지 궁금하고요. 그게 왜 중요한지도 한번 같이 얘기해 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이광수 광수네복덕방 대표
실수요자분들이 가장 중요한 게 생각을 바꾸셨으면 좋겠어요. 어떤 생각이냐면 집은 내가 막 투자나 투기하지 않는다면 일생에 두세 번 거래할 겁니다. 그 기회를 함부로 쓰지 않으셨으면 좋겠다. 그러려면 어떤 관점이 필요하냐면, 시장의 변화를 좀 읽으실 필요가 있어요. 그래서 오히려 저는 내 집 마련하시는 분들이 더 열심히 투자 목적으로 사셨으면 좋겠어요.

"제발…투자한다는 생각으로 집 사세요" 실수요자에 충고[부릿지]
▶이광수 광수네복덕방 대표
시장이 이렇게 가격이 빠지면 저희가 투자 목적으로 사면 빠진 걸 사야 할 거 아니에요. 그렇죠. 근데 사람들은 덜 빠진 걸 사려고 그래요. 덜 빠진 게 안전하다고 생각해요.

▶조성준 기자
왜냐하면 그걸 제가 '부린이'로서 '이 집이 덜 빠졌네. 그러면 더 안 빠지는 거 아니야?'라고 생각할 것 같아요. 내가 이걸 이득을 볼 거는 둘째 문제고 손해 안 보고 싶은 거죠.

"제발…투자한다는 생각으로 집 사세요" 실수요자에 충고[부릿지]
▶이광수 광수네복덕방 대표
근데 제가 말씀드렸잖아요. 투자로 보면 어떻게 뭐가 중요합니까? 안 빠지는 게 중요해요? 아니면 오르는 게 중요해요. 내가 주식 사놨는데 '안 빠져서 나 좋아' 이런 사람이 어디 있어요? 올라야 좋죠. 이건 앵글이 다른 거예요. 내 집을 살 때는 안 빠진 게 안전한 거 안전하고 좋은 거로 생각하지만, 투자 목적으로 사면 올라야 좋죠. 그래서 오르는 집을 사시라. 그러려면 어떻게 해야 합니까? 가격이 빠진 걸 사고 그리고 오를 만한 걸 사고. 새집보다도 가격이 오를 만한 걸 사야 하죠.

"제발…투자한다는 생각으로 집 사세요" 실수요자에 충고[부릿지]
▶조성준 기자
젊은 세대 20~30대분들은 현재 상황에서 내가 좀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 말해주는 사람이 많지 않거든요. 이걸 좀 한번 말씀해 주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이광수 광수네복덕방 대표
첫 번째는 내 집 마련을 한다. 근데 집값이 빠지면 한다. 이게 이제 대명제고 두 번째는 그러려면 구체적인 계획이 좀 필요해요. 구체적으로 내가 살고 사고 싶은 아파트의 리스트를 좀 정한 다음에 그 아파트 가격이라든지 거래량 흐름을 쭉 이렇게 지켜보면서 그리고 아까 말씀드린 것처럼 이상하게 내가 사고 싶은 아파트가 가격은 내려가는데 조금씩 거래가 붙는다. 그러면 이제 그때가 사기 좋은 시점이죠. 그 시점과 또 어디가 맞아야 하냐면 나의 예상과 맞아야겠죠. 예산도 안 맞는데 엄청 비싼 아파트하고 비교하면 안 될 것 같고 변화를 읽으시면서 내 집 마련하셨으면 좋겠다. 시장에 대한 이해뿐만 아니라 구체적인 계획이 필요하다는 거예요.

▶이광수 광수네복덕방 대표
사실은 이게 뭐 10년 주기설 이걸 저는 강조하거나 저는 거기에 동의하지 않지만 어쨌든 지금의 가격 하락이 있는 건 10년 만에 오는 지금 상황이거든요. 그렇죠? 그러니까 이런 기회가 자주 안 온단 말이에요. 기회를 잘 잡아야 할 거 아닙니까? 그런 준비를 여러분들이 하셨으면 좋겠다. '집값 빠진대' '일본처럼 될 거야' 막 이러면서 그냥 이렇게 놓고 계시면 안 된다. ☞자세한 내용은 머니투데이 부동산 유튜브 채널 '부릿지'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출연 조성준, 이광수
촬영 김윤하 김윤희 PD
편집 김윤하 PD
디자이너 신선용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AI 파티, 외면하자니 고통 vs 지금이라도 뛰어 들자니 두려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