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치아 적어도 20개는 보존하세요" 치우치과, 나주서 어르신 구강 교육

머니투데이
  • 정심교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28 17:31
  • 글자크기조절
치우치과 대표원장이 최근 나주시노인복지관에서 어르신의 구강 상태을 살피고 상담하고 있다. /사진=치우치과
치우치과 대표원장이 최근 나주시노인복지관에서 어르신의 구강 상태을 살피고 상담하고 있다. /사진=치우치과
"맛있는 음식 드시고 건강 챙기려면 치아부터 꼼꼼하게 관리해야 합니다."

치우치과 광주상무점이 최근 전남 진도군 '나주시노인복지관(관장 이복찬) 본관 강당에서 '100세시대, 즐겁고 활기찬 노년을 보내기 위한 구강관리교육'을 주제로 어르신 100여 명을 대상으로 구강건강교육에 나섰다고 28일 밝혔다.

나주시 노인복지관은 사회복지법인 가톨릭광주사회복지회가 운영한다. '이웃의 모든 세대가 함께하는 복지관'을 슬로건으로 지역 주민과 함께 다양한 복지사업을 펼치고 있다.

건강한 성인의 자연치아 개수는 총 28개. 하지만 통계청에 따르면 국내 만 65세 이상 노인 대다수가 치아를 1개 이상 잃는다. '노년기에 발생하는 구강질환과 관리법'을 강연한 진세식 대표원장은 "건강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서는 최소 20개의 치아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구강 관리를 위해 가장 좋은 건 치아 문제가 느껴질 때 바로 치과를 내원하는 것이라고 그는 말했다. 진 대표원장은 "제때 치료받지 않고 방치하면 문제가 될 수 있다"며 "저작 능력이 저하되고, 영양 섭취가 불균형해져 전신건강에도 문제가 생길 수 있다. 오래 방치한 상황에서 임플란트 치료에 나서게 될 경우 치조골 흡수 등의 문제로 치료 비용이나 시간이 더 길어질 수 있다. 주기적인 구강검진이 필요한 이유다.

강의 후에는 치우치과 광주상무점 임직원들이 나서 무료 구강검진 및 1대1 구강 관리 상담에 나섰다. 틀니를 착용한 어르신은 구강검진과 함께 틀니 수리·세척도 받았다.

진 대표원장은 "튼튼한 치아는 음식을 소화하는 데 필요할 뿐 아니라 표정·발음에도 영향을 주므로 구강 건강이 나빠지면 삶의 질도 함께 떨어진다"며 "치우치과는 앞으로도 정기적인 교육과 검진 활동으로 어르신들의 구강건강을 지키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한편, 치우치과는 지난해 4월 광주광역시 내 상무·두암·학동·수완 등 4개 지역에서 진료를 시작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국 넘자" 왕족도 나섰다?…일본 농촌마을 들썩인 이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