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더차트] "반드시 아기 낳아야" 5명 중 1명…출산 않는 이유는?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0,672
  • 2023.12.03 13:00
  • 글자크기조절

[편집자주] 잘 만든 차트 하나는 열 기사보다 낫습니다. 알차고 유익한 차트 뉴스, [더차트]입니다.

[더차트] "반드시 아기 낳아야" 5명 중 1명…출산 않는 이유는?
저출산으로 대한민국의 인구 절벽 문제가 가속하는 가운데, '반드시 아기를 낳겠다'는 계획을 세운 20~40대는 5명 중 1명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이들은 출산을 하지 않는 이유로 '양육 및 교육 부담'을 가장 많이 꼽았다.

지난달 27일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는 '저출산 인식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조사는 저출산에 대한 국민들의 인식변화를 파악하기 위해 진행됐으며, 조사 대상은 만 19세 이상 79세 이하 일반국민으로 총 1200명이 조사에 응했다.

응답자의 95.5%(매우 84.9%·조금 10.6%)는 한국 사회의 저출산 문제가 심각하다고 응답했다.

그러나 '반드시 출산해야 한다'고 답한 비율은 22.5%에 그쳤다. 42.4%는 '가능하면 하는 것이 좋다'고 답했지만, 38.1%는 '본인이 원하지 않는다면 하지 않아도 된다'고 했다.

자녀를 계획하지 않는 이유 1위는 '아이 양육 및 교육 부담'(24.4%)이었다. 이어 △'경제적 불안정'(22.3%) △'자녀를 출산할 나이가 지나서'(18.4%) △'무자녀 생활의 여유 및 편함'(14.2%) 순이었다.

특히 이를 연령별로 나눴을 때, 20대의 경우 '무자녀 생활의 여유 및 편함'이 40.3%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

아울러 '결혼을 반드시 해야 한다'고 답한 비율도 19.6%에 불과했다. 성별로는 남성과 여성이 각각 28.1%, 10.9%로 차이를 보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AI 파티, 외면하자니 고통 vs 지금이라도 뛰어 들자니 두려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