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엠앤아이, CB 납입일 정정 "발행 대상자 다변화 추진...신사업 순항 기대"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29 16:51
  • 글자크기조절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소재 기업 이엠앤아이 (1,660원 ▼15 -0.90%)는 50억원 규모의 제13회차 전환사채(CB)의 납입일을 2024년 5월 29일로 변경한다고 29일 밝혔다.

이엠앤아이 관계자는 "최근 기관 자금을 처음으로 유치하면서 신규 사업에 관심을 보이는 기관들이 많아지고 있다"며 "기존 대상자 외에도 신규 납입자를 조율하는 과정에서 납입일을 정정하게 됐다"고 전했다.

이엠앤아이는 3분기 누적 별도기준 흑자를 기록했으며 인도 신사업을 순차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현재 인도 정부 산하 중수위원회(HWB)로부터 OLED 공정에 필요한 중수의 한국 공급 허가를 추진 중이다.

HWB로부터 중수의 한국 공급허가를 받으면 중수를 이용해 '디메틸설폭사이드(DMSO-D6)', '벤젠-D6' 등 OLED 소재의 핵심 원재료의 저가 공급이 가능하다. 이를 통해 OLED 소재 사업이 크게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회사는 설명했다. 글로벌 중대형 OLED 시장의 개화에 발 맞춰 차별화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한 방침이다.

회사 측은 "현재 전세계 중수는 일부 기업들만 유통하고 있지만, 중수 수요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핵심 원재료 확보 경쟁이 치열해질 전망"이라며 "HWB 공급 허가 이후 이엠앤아이의 핵심 사업부로 성장시키기 위해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엠앤아이는 인도 현지 법인을 설립하고 배터리 및 전기 오토바이 유통을 준비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처벌 의사 구제 없다" 못박은 정부…4년 만에 확 달라진 까닭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