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산타랠리 S&P 4600 간다…다우 0.04%↑ 나스닥 0.16%↓ 혼조세

머니투데이
  • 뉴욕=박준식 특파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30 06:10
  • 글자크기조절
뉴욕 타임스퀘어 나스닥 마켓플레이스
뉴욕 타임스퀘어 나스닥 마켓플레이스
뉴욕증시가 채권 수익률의 지속적인 하락에도 불구하고 혼조세를 나타냈다. 전체적인 상승장 분위기 속에 숨고르기가 이어지는 것으로 보인다.

29일(현지시간) 뉴욕증시에서 다우존스(DJIA) 지수는 전일보다 13.44(0.04%) 오른 35,430.42를 기록했다. 그러나 S&P 500 지수는 4.31포인트(0.09%) 소폭 하락한 4,550.58에 거래를 마쳤다. 나스닥도 23.27포인트(0.16%) 내려 지수는 14,258.49에 마감했다.

이날 10년 만기 국채수익률은 9월 이후 처음으로 4.2%대를 기록하면서 시장의 안정세를 나타냈다. 10년물 금리는 전 거래일보다 7bp 이상 빠진 4.26%대를 나타냈다. 20년물과 30년물 금리도 각각 8bp 이상 떨어져 4.6%대와 4.4%대를 기록했다. 단기물인 2년물도 9bp 이상 하락한 4.64%대를 나타냈다.

이날 증시에서는 제너럴 모터스(GM)가 100억 달러 규모의 자사주 매입을 발표하고 배당금을 인상하면서 9% 이상 급등했다. 넷앱이 실적 호조로 14% 이상 올랐다. 필립스 66은 행동주의 투자자인 엘리엇인베스트먼트가 10억 달러 어치의 지분을 인수한 이후에 이사회 경영권을 요구하자 4% 이상 올랐다.

CFRA 리서치의 최고 투자 전략가 샘 스토발은 "12월은 역사적으로 항상 지수 상승 랠리가 나타날 가능성이 높았다"며 "시장이 지금까지는 긍정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고 기대했다. LPL파이낸셜 최고 기술 전략가인 아담 턴키스트는 "S&P 지수를 기준으로 연말에 4600을 전망한다"며 "주식시장은 인플레이션이 분명한 하락세를 보이면서 연방준비제도(Fed)eh 이를 인정하고 있어 산타클로스 랠리의 범위가 커지고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위 삼성'에 새 기회?…'TSMC 리스크' 대체재 찾는 빅테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