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배달의 민족' 김범준, 네이버 전체 운영 맡는다

머니투데이
  • 최우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30 15:09
  • 글자크기조절
김범준 네이버 COO 내정자. /사진=네이버
김범준 네이버 COO 내정자. /사진=네이버
'배달의 민족' 운영사 우아한형제들을 이끌던 김범준 전 대표가 네이버(NAVER (202,500원 0.00%)) 최고운영책임자(COO, Chief Operating Officer)를 맡아 네이버 전체 운영을 책임진다.

네이버는 김범준 전 대표를 COO를 영입한다고 30일 밝혔다. 합류 시점은 내년 1월이다.

네이버 관계자는 "글로벌 3.0을 모토로 AI, 콘텐츠, B2B, C2C 등 다양한 분야에서 새로운 도전을 펼치고 있는 네이버는 더욱 확대된 도전 영역을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운영할 수 있는 더 많은 인재가 필요했다"며 "이에 기술과 서비스, 경영의 제반 분야에서 다양한 경험과 성과를 쌓은 김범준 COO 내정자를 '팀네이버'의 일원으로 영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김범준 COO 내정자는 KAIST 출신으로 다양한 IT 기업에서 개발 경험을 쌓고 우아한형제들에서 CTO, CEO까지 역임했다. 우아한형제들의 기술 고도화, 신규 사업 런칭, 사업 성장세를 이끌어내며 개발과 경영에서 뛰어난 역량을 발휘한 인물로 평가받고 있다.

네이버는 김범준 COO 내정자의 합류로, 기존과는 또다른 경험과 사업적 시야를 확보함으로써 이를 통해 새로운 시너지를 만들어나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프로필

△1975년생 △서울과학영재고 △KAIST 전산학 석사 △티맥스소프트 의장 △엔씨소프트 센터장 △SK플래닛 상무 △우아한형제들 CTO △우아한형제들 CEO △우아한형제들 자문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처벌 의사 구제 없다" 못박은 정부…4년 만에 확 달라진 까닭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