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영상]"터지는 거 아냐?"…아이폰서 연기가 펄펄, 고교서 대피 소동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04 15:59
  • 글자크기조절
아이폰 배터리가 발화하며 연기가 발생하고 있다. /사진=SNS 갈무리
아이폰 배터리가 발화하며 연기가 발생하고 있다. /사진=SNS 갈무리
충남 천안의 한 고등학교 교실에서 학생이 가지고 있던 애플 아이폰 배터리가 발화하며 다량의 연기가 발생하는 일이 발생했다.

4일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소셜미디어) 등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천안의 한 고등학교 2학년 A군이 가지고 있던 아이폰에서 발열이 나기 시작했다.

A군은 주머니에서 아이폰을 꺼내 책상 위에 올려뒀고 이후 배터리가 발화하기 시작했다. 당시 이 모습을 A군 친구가 촬영해 SNS에 올리기도 했다.

영상을 보면 아이폰 화면은 배터리에서 발생한 고열에 노랗게 타들어 갔고 안쪽에서는 다량의 짙은 연기가 발생했다. 이를 지켜보던 한 학생은 "터지는 거 아냐?"라고 우려를 나타내기도 했다.

학교 측은 교실 창문을 열어 환기하고 학생들을 대피시킨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영상은 삭제된 상태다.

실제 리튬이온 배터리 화재 시 누출되는 코발트 화합물은 적은 양이 피부에 노출되더라도 종양, 심장, 신장 손상을 일으킬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배터리 발화 사고는 왕왕 발생하고 있다. 지난해에도 애플워치 제품에서 잇따라 발화 현상이 나타나 논란이 됐었다.
아이폰 배터리가 발화하며 연기가 발생하고 있다. /사진=SNS 갈무리
아이폰 배터리가 발화하며 연기가 발생하고 있다. /사진=SNS 갈무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방 없는 밸류업 실망"…금융주 팔고 아파트 '줍줍'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