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혜영, 전남편 이상민 찾아간 이유…"내 얘기 그만, 전화도 했지만…"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99,034
  • 2023.12.05 07:47
  • 글자크기조절
방송인 이혜영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방송인 이혜영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방송인 이혜영이 전 남편인 방송인 이상민의 대기실을 찾아갔던 일화를 공개했다.

지난 4일 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에는 '폭로 기관차 나가신다! 이혜영 VS 신동엽'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이혜영은 자신의 이혼 경력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과거가 되게 파란만장하다 보니 과거를 건너뛰려고 애를 많이 썼다"고 말문을 열었다.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이혜영은 "'돌싱포맨'이나 '미우새', '아는 형님'에서 저를 언급하면서 많이 놀리더라. 처음에는 그만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는데, 그 인간들은 그만하라고 해서 안 할 인간들이 아니다. (심지어 제가) 전화까지 했다"고 털어놨다.

이어 "어느 순간 내가 과거를 지우려고 한다면 내 인생에 이만큼이 없어지는 느낌이 들었다"며 "(그래서) '그냥 받아들이자', '저 인간들 이길 수 없으니 받아들이자'라고 생각했다. (그러다 보니) 지금은 마음이 되게 편하다"고 밝혔다.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이를 듣던 신동엽은 "이혜영은 마음을 편하게 먹고 '아는 형님'에 나갈 수 있다고 했는데, 이상민이 '난 아직 그건 안 된다'고 했다더라"고 말했다.

이혜영은 "JTBC에서 제가 '그림도둑들'이라는 프로그램을 했었다. 그런데 첫 녹화날 작가들이 내 주위를 둘러싸더라. (알고 보니) 스튜디오 가는 길에 '아는 형님' 대기실이 있더라"고 떠올렸다.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사진=유튜브 채널 '짠한형 신동엽' 캡처

그러면서 "김영철, 김희철 이름이 대기실에 있길래 발로 뻥 차고 들어갔다. 난리가 났다"며 "(두 사람이) 이상민 대기실로 가자고 하길래 같이 갔다. 되게 떨렸지만 그런 모습 보여주고 싶지 않았다. 좋게 만나러 갔는데 (이상민이) 대기실에 없더라. 그 이후로 다시 본 적은 없다"고 했다.

그는 거듭 "나를 갖고 많이 놀리니까 이제는 받아들인다"고 덧붙였다.

이혜영은 이상민과 2004년 결혼했으나 1년 만인 2005년 이혼했다. 이혜영은 2011년 일반인 남성과 재혼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밸류업 실망감 '저PBR 조정'으로? "성장주 주목해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