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롯데하이마트, 내년부터 본격적인 실적 개선 시작된다-흥국

머니투데이
  • 홍순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05 08:15
  • 글자크기조절
롯데하이마트가 이사·혼수 가전 구매 고객 대상으로 지난 10월 한 달간 ‘다다익선 가전페어’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은 대치점에서 모델이 행사 상품을 살펴보는 모습/사진=뉴스1, 롯데하이마트 제공
롯데하이마트가 이사·혼수 가전 구매 고객 대상으로 지난 10월 한 달간 ‘다다익선 가전페어’ 행사를 진행했다. 사진은 대치점에서 모델이 행사 상품을 살펴보는 모습/사진=뉴스1, 롯데하이마트 제공
흥국증권이 롯데하이마트 (10,730원 ▼60 -0.56%)에 대한 투자의견을 '매수'로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1만3000원에서 1만4000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강도 높은 구조조정의 효과로 내년부터 본격적인 실적 개선이 이뤄질 전망이다.

5일 박종렬 흥국증권 연구원은 "4분기 롯데하이마트의 별도 기준 매출액은 전년 동기보다 14.8% 감소한 6257억원, 영업이익은 69억원으로 흑자전환할 것"이라며 "전분기에 이어 실적 회복세가 지속될 것"이라고 했다.

박 연구원은 "지난해의 낮은 기저에도 가전시장 침체가 장기화되고 있는 가운데 점포 폐점도 지속되면서 외형은 큰 폭의 감소세가 불가피하다"며 "다만 재고자산의 건전화와 함께 고마진 상품군 비중 확대 노력으로 매출총이익률은 24.3%로 전년 동기 대비 2.6%포인트(p) 향상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내년 연간 매출액은 2조8000억원, 영업이익은 477억원으로 전망한다"며 "부동산 경기 침체 및 고금리와 고물가에 따른 소비심리 약화 등을 감안하면 내년에도 업황의 뚜렷한 반전을 기대하기는 쉽지 않은 상황이지만 중장기 전략으로 돌파구를 마련할 전망"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오프라인 네트웨크 재설계, 홈 토탈 케어 시스템, 선택 다양성 보강 PB 개발, 이커머스 차별화·고객 경험 기반 비즈 재편 등이 중장기 핵심 전략"이라며 "올 2분기를 기점으로 영업실적은 상승 반전됐고 향후 그 추세는 더욱 강화될 것"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공사비 더 달라고?" 날벼락…공사비 폭등이 불러올 후폭풍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