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상민 "母 옷에서 엄마 냄새, 꿈에 나타나주길"…납골당서 오열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2,915
  • 2023.12.08 12:20
  • 글자크기조절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그룹 룰라 출신 방송인 이상민이 지난달 병환으로 숨진 모친에 대한 그리움을 고백한다.

이상민은 오는 10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어머니 고(故)임여순 여사의 유품을 정리하는 시간을 갖는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상민은 이날 어머니가 입던 옷을 정리하다 "엄마 냄새가 난다"며 그리움을 감추지 못했다. 또 어머니가 쓰던 수첩에 남겨진 메모를 보고 눈시울을 붉혔다.

이상민은 "살면서 가장 후회되는 말이 있다"며 과거 어머니한테 해서는 안 된 말을 한 적이 있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그러면서 어머니 가슴에 대못을 박았던 순간을 떠올렸다는 후문이다.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이상민은 이날 어머니가 안치된 납골당을 찾았다. 어머니 봉인함 옆에 생전 아꼈던 유품을 놓아드리고는 "꿈에서라도 나타나 달라"며 눈물을 흘렸다.

이상민의 모친 임여순 여사는 2017년 '미운 우리 새끼' 母벤져스에 합류해 얼굴을 알렸다. 다만 같은 해 뇌출혈로 방송에서 하차했으며, 6년여간 투병 끝에 지난달 4일 별세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외국인 "믿습니다! 밸류업!"…발표 이후 8000억 넘게 샀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