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티아라 출신 아름, 이혼·재혼 동시 발표…"소송 끝나면 바로 재혼"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1,710
  • 2023.12.10 17:57
  • 글자크기조절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사진=아름 인스타그램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사진=아름 인스타그램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이 이혼 소식과 함께 결혼을 전제로 한 열애를 발표했다.

아름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늘 곁에 함께하고 싶은 사람이 생겼다"며 시나리오 작가 서동훈 씨와의 열애를 발표했다.

아름은 열애 고백과 함께 "저는 아직 소송 중에 있다"며 남편 김영걸 씨와 결혼 4년 만에 이혼 소송 중임을 알렸다.

그는 "사랑하는 사람을 알기 전부터 저는 너무나도 많은 고통 속에 살아왔다"며 "특정할 수 없고, 보여줄 증거들도 많지만 그래도 아이들의 아빠였기에 하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마지막까지 무례한 단어를 입에 올리며 농간해 왔지만 제가 떳떳하면 그만이라 생각한다. 지속되는 고통에 협의까지 제안한 상태이지만 그마저 미루는 상태"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바람'이라는 것의 정의는 누군가를 사랑하며 다른 사람도 사랑하는 것"이라며 "저는 둘째도 혼자 출산해왔으며 숱한 시간을 시달리며 살았다. 아이들 생각에 오랜 시간 허덕이며 버티고 살아왔지만 이젠 즐기며 살아가려 한다"고 밝혔다.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왼쪽)이 공개한 현 남자친구와의 커플 사진./사진=아름 인스타그램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왼쪽)이 공개한 현 남자친구와의 커플 사진./사진=아름 인스타그램

또한 아름은 "저희는 앞으로 소송이 끝나는 대로 혼인신고를 할 것이며, 결혼을 하기로 약속했다"며 현 남자친구와의 재혼을 예고했다.

이혼 소송 중인 남편에 대해서는 "이혼을 안 해주고 있고 이미 몇 년 전부터 이혼이었지만 법적으로만 도장을 못 찍었을 뿐이다. 긴말은 필요 없을 거 같다"고 했다.

이어 "그 사람을 흉보거나 그 사람에 대한 어리석은 글들은 필요 없고, 생각하고 싶지도 않다. 명예훼손까지 지저분한 처벌 같은 거에 엮이고 싶지도 않다. 저격 같은 어린 생각도 하고 싶지 않다. 좋은 것만 생각하려고 한다. 아픈 것들은 잊을 것"이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아름은 "추측성 댓글, 악플은 엄격히 처벌할 생각"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생각은 자유지만 그 생각을 겉으로 내뱉는 것은 처벌이 가능하다는 사실을 기억하시고, 좋은 생각과 판단을 하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 아름과 이혼 소송 중인 사업가 김영걸 씨. /사진=티빙 오리지널 '결혼과 이혼 사이' 방송 화면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 아름과 이혼 소송 중인 사업가 김영걸 씨. /사진=티빙 오리지널 '결혼과 이혼 사이' 방송 화면

아름은 2012년 티아라에 합류했으나 2013년 팀을 탈퇴했다.

이후 아름은 2019년 2살 연상의 사업가 김영걸 씨와 결혼해 이듬해 첫아들을 출산했다. 지난해 티빙 오리지널 '결혼과 이혼 사이'에 출연해 남편과 이혼 위기임을 알렸으나 이들 부부는 위기를 딛고 같은 해 12월 둘째를 출산했다.

아름은 최근 출산 9개월 만에 JTBC 음악 경연 프로그램 '싱어게인3'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으나 아쉽게 탈락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정책, 그게 표가 됩니까"? 내 삶을 바꿀 여야 총선 공약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