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블링컨 "하마스 건재한 상태서 휴전 NO"…이스라엘 지지 재확인

머니투데이
  • 김하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11 06:32
  • 글자크기조절
[텔아비브=AP/뉴시스]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29일(현지시각) 이스라엘 텔아비브의 벤구리온 공항에 도착해 비행기에서 내리고 있다. 이스라엘-하마스 간 전쟁 발발 이후 3번째 이스라엘에 방문한 블링컨 장관은 임시 휴전 연장과 가자지구에 대한 인도적 지원 강화를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2023.11.30.
[텔아비브=AP/뉴시스]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이 29일(현지시각) 이스라엘 텔아비브의 벤구리온 공항에 도착해 비행기에서 내리고 있다. 이스라엘-하마스 간 전쟁 발발 이후 3번째 이스라엘에 방문한 블링컨 장관은 임시 휴전 연장과 가자지구에 대한 인도적 지원 강화를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2023.11.30.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이 현재 상황에선 가자지구 휴전을 반대한다는 미국의 입장을 다시금 강조했다.

블링컨 장관은 10일(현지시간) CNN방송과의 인터뷰에서 "(팔레스타인 무장 정파) 하마스가 민간인 뒤에 숨지 않고, 무기를 내려놓고 항복하면 전쟁은 끝날 것"이라며 "하지만 하마스가 건재하고, 10월 7일과 같은 공격을 반복할 수 있다는 의도를 보이는 상황에서 휴전은 문제를 영속화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이스라엘은 가장 끔찍한 방식으로 테러 공격을 당했다"면서 "그런 테러 조직을 마주하는 어떤 나라도 그 일이 반복되지 않을 것이라는 확신을 할 수 있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블링컨 장관은 "팔레스타인의 정치적 열망이 충족되기 전까지 이스라엘의 안보는 지속될 수 없다"며 전후 팔레스타인 국가 건립 필요성을 재차 언급했다.

또 미국 의회에 제출한 우크라이나, 이스라엘, 인도·태평양 지역 안보 지원 등을 위한 예산안 처리가 지연되는 것에 대해 "예산 요청이 승인되지 않는다면 기뻐할 사람은 모스크바, 테헤란, 베이징에 앉아있는 사람들"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지난 8일(현지시간) 유엔(UN) 안보리 긴급회의에 상정된 가자지구 휴전 결의안은 15개 이사국 중 미국이 유일하게 반대하며 부결됐다. 영국은 기권했다. 로버트 우드 유엔 미국 대표부 차석대사는 반대 이유와 관련 "당장 휴전을 하라는 것은 하마스에 또 다른 전쟁을 준비할 기회를 주는 데 불과하다"라고 말했다. 아랍권 국가들은 미국의 안보리 결의안 거부 등에 대해 강하게 비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처벌 의사 구제 없다" 못박은 정부…4년 만에 확 달라진 까닭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