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하림 "HMM+팬오션 시너지, 해운시장 불황 충분히 타개"

머니투데이
  • 지영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19 09:49
  • 글자크기조절
하림그룹이 지난 18일 HMM(옛 현대상선) 우선협상자로 선정된 것과 관련해 협상을 통한 절차를 잘 마무리하고 팬오션과의 시너지를 통해 신뢰받는 국적선사로 발전시키겠다고 밝혔다.


하림그룹은 19일 'HMM 경영권 매각 우선협상자 선정 관련 입장문'을 통해 "우선협상대상자의 지위를 갖고 매각측과의 성실한 협상을 통해 남은 절차를 마무리하고 본계약을 체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어 "벌크 전문 해운사인 팬오션과의 시너지를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안정감 있고 신뢰받는 국적선사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하림그룹은 "HMM과 팬오션은 컨테이너·벌크·특수선으로 이상적인 포트폴리오를 구성할 수 있다"며 "양사가 쌓아온 시장수급과 가격변동에 대한 대응력이라면 어떠한 글로벌 해운시장의 불황도 충분히 타개해 나갈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앞서 팬오션·JKL파트너스 컨소시엄은 18일 밤 HMM 경영권 매도인 측으로부터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다는 통보를 받았다. 하림그룹은 "매각측과의 비밀유지계약으로 인해 입찰가격 등 입찰 내용과 세부적인 협상조건에 대해서는 공개하지 못함을 양해해달라"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국·일본 조선소에 깃발 꽂는 HD현대…'K-엔진' 초격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