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신세계백화점, '청룡의 해' 맞아 광주·대전서 전시회

머니투데이
  • 임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2.26 09:33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신세계백화점
신세계백화점이 2024년 용의 해를 기념해 광주신세계와 대전 Art&Science에서 미술전시를 연다.

광주신세계는 내년 1월 2일부터 2월 13일까지 '신년 기획전 : 용이 여의주를 얻듯이'를 열고 여러 작가들이 회화, 영상, 설치 미술 등 각양각색으로 표현한 용 작품을 선보인다.

황중환, 바위, 이수진 등 총 7명의 작가가 참여하는 이번 전시 대표 작품은 황중환 작가의 '구름 속 쌍용', 신호윤 작가의 '중첩된 산수 - happy blue dragon' 등이다.

1층 아트월에 새해 전시를 장식할 대표작으로 황중환 작가가 익살스럽게 표현한 용 일러스트를 선정했다. 올 한해 고객들이 함께 웃으며 행복하기를 바라는 의미를 담았다.


황중환 작가는 신세계백화점과의 협업을 위해 용을 주제로 총 세 작품을 단독 제작했으며 그 중 '구름 속 쌍룡'은 청룡의 해를 맞이해 두 아들을 떠올리며 제작한 작품으로 밝고 씩씩하게 구름 위를 날아오르는 쌍룡을 표현했다.

대전신세계 Art & Science에서는 1월 5일부터 2월 19일까지 신년기획전 '소원을 빌어용(龍)'을 선보인다.

새해 소원을 주제로 기획된 이번 전시에는 용뿐만 아니라 소망을 상징하는 '달', 디즈니 애니메이션 알라딘의 램프요정 '지니' 등 다양한 소재가 등장한다. 대표 작품으로는 김지영 작가의 '龍氣(용기)여 솟아라!', 곽수연 작가의 '십이지신, 복을 부르는 그림', 달 전문 작가 남재현 작가의 '달로 떠나는 여행'이 있다.


김지영 작가는 섬유 공예로 유명한 신진작가로 이번 전시에 거대 용이 그려진 작품을 선보이며 신년 의지를 새롭게 다지는 뜻을 담았다. '龍氣(용기)여 솟아라!'는 소원을 들어주는 여의주에 청룡의 기운을 담아 수놓은 공예작이다.

한국화를 NFT로 표현한 곽수연 작가의 이번 출품작 '십이지신, 복을 부르는 그림'은 NFT 미술시장에 관심이 있는 젊은 고객들에게도 좋은 반응을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달을 통해 이상향의 세계를 그리는 일명 달 전문 작가 남재현의 대표작 '달로 떠나는 여행'도 만날 수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28년만에 최고" 美 증시 축포, 코스피도 2800 넘을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