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시신 차로 밟고 수미터 달렸다…"잔인한 범죄" 이스라엘군 논란

머니투데이
  • 박효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1.11 10:07
  • 글자크기조절
이스라엘군 차량이 하마스 대원으로 추정되는 시신을 밟고 주행하는 모습. /사진=SNS 갈무리
이스라엘군 차량이 하마스 대원으로 추정되는 시신 위로 주행하는 모습이 포착돼 논란이다.

11일 AFP통신에 따르면 지난 8일 늦게 SNS(소셜미디어)에는 툴카렘 시에서 이스라엘 군용 차량이 죽은 하마스 대원 위를 바퀴로 밟고 지나는 장면이 확산했다.


당시 영상을 보면 차량은 헤드라이트를 켜고 천천히 접근한 후 잠시 정차했다가 이내 오른쪽 앞바퀴로 시신을 친다. 시신은 차 타이어에 걸려 수 m를 매달려 가다가 뒷바퀴에 마저 깔렸다.

영상에 대해 팔레스타인 관리들은 이를 보고 이스라엘이 "잔인한 범죄"를 저질렀다고 비난했다.

이스라엘군은 AFP에 영상에 대해 "영상에 나오는 작전 차량은 큰 공격을 받는 병력을 구출하기 위해 파견됐고, 본의 아니게 테러리스트 시신 위로 달려갔다"며 "의도치 않은 것"이라고 해명했다.


군 당국은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재검토하겠다고 밝히면서 "해당 영상에는 사건 전체가 담겨 있지 않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나만 없나봐" 1092% 폭등한 이 주식…K증시 10루타 친 비결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