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네이버페이 '주담대 갈아타기' 3.9조원 조회…8.5% 낮은 금리 추천도

머니투데이
  • 황예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1.18 10:25
  • 글자크기조절
네이버페이의 '주택담보대출 갈아타기' 서비스가 출시 6일 만에 비교 조회액 3조9000억원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주담대 대환 인프라가 시작된 지난 9일부터 16일까지 6일(영업일 기준) 동안 네이버페이의 주담대 갈아타기를 통한 비교 횟수는 약 2만2000건으로, 금액으로는 총 3조9500억원에 달했다. 이 중 79%인 약 1만7000건, 3조900억원의 대출은 기존보다 낮은 금리의 상품이 추천됐고 금융사 신청 단계까지 이동한 사례도 약 9400건, 1조6600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결제원 대환대출 인프라를 통해 네이버페이에서 조회된 건 중 기존 대출금액을 유지하며 현재까지 가장 큰 폭으로 금리를 낮춘 사용자는 기존 금리 12.5%에서 신청가능 금리 4.0%로, 최대 8.5%포인트(p) 낮은 금리를 제시받은 것으로 집계됐다.

주담대 갈아타기와 함께 출시된 네이버페이의 '주담대 새로받기' 서비스도 같은 기간 4만6000건이 넘는 비교 조회 수를 기록했다. 이 중 약 5600건이 각 금융사의 신청 과정을 진행하는 등 대환대출 뿐만 아니라 신규대출 비교도 주목받고 있다. 네이버페이 주담대 새로받기는 업계에서 유일하게 모든 제휴 금융회사의 신규대출을 한 번에 조회할 수 있고 네이버페이 부동산 내 '우리집' 서비스와의 연동으로 더욱 간편하게 여러 대출을 비교해 볼 수 있다.

이에 더해 제휴 금융사는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네이버페이 주담대 갈아타기는 현재 신한은행·우리은행·하나은행·NH농협은행·IBK기업은행·SC제일은행 등 업계 최다 수준의 시중은행과 제휴 중이다. 네이버페이는 앞으로 제휴 금융사를 지속 확대해 비교 추천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이 외에도 오는 2월29일까지 네이버페이에서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비교하기만 해도 최대 21만원의 포인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이벤트도 진행 중이다. 갈아타기와 새로받기 조회만 해도 각각 최대 5000포인트가 적립되고 금리 인하 폭이나 최저 금리 순위에 따라 최대 10만 포인트를 제공하는 '랭킹 이벤트'도 오는 2월까지 진행한다.

네이버페이 관계자는 "주택담보대출은 플랫폼별 금리나 한도 차이가 없는 만큼 가장 많은 은행을 비교해 볼 수 있는 플랫폼에서 추천받는 것이 합리적"이라며 "네이버페이에서 대출 이자 부담도 낮추고, 다양한 포인트 혜택도 경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더 멀어진 8만전자·20만닉스… "반도체 늘려도 될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