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수지 "남편 게임 중 임신 알렸더니…'헐, 이번 판까지만 하고'"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6,426
  • 2024.01.24 07:31
  • 글자크기조절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개그우먼 이수지가 남편에게 임신을 알렸을 때의 충격적인 반응을 폭로했다.


지난 23일 방송된 채널A 예능프로그램 '오은영의 금쪽상담소'에서는 이수지가 스페셜 MC로 나선 가운데 결혼 3년차 예비 아빠 슬리피, 결혼 9년차 둘째 임신 중인 박슬기가 출연했다.

정형돈은 "아내가 임신했을 때 눈 밖에 나는 행동을 하면 평생 쉽지 않다. 저는 아내가 아기 가졌다고 이야기했을 때 (충분히 기뻐해주지) 못해서 아내가 아직도 이야기를 한다"라고 리액션의 중요성을 말했다.

이윤지는 "남편에게 임신했다고 진단기 두 줄을 보여줬더니. '축하해' 그래서 '당신도 축하해' 그랬다. 어떻게 해야 할 줄 몰랐던 거"라며 정형돈을 이해했다.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이에 이수지는 "남편이 게임할 때 임신테스트기 두 줄을 보여줬다. 남편이 '헐 대박. 나 이번 판까지만 하고' 이러더라"라고 전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수지는 머릿속에 '이번 판까지만 하고' 말이 계속 남는다"고 말했다. 이를 들은 박슬기는 "이건 50년짜리"라고 거들었다.

정형돈은 "심지어 초음파 심장 소리 들으러 갈 때도 격하게 반응하지 못했다. 그냥 조그마한 점이 있는데 저 작은 점 두 개가 아기라는 생각을 못 했다. 심장 소리 들을 때 '우와'하고 반응을 해줬어야 했는데 그걸 못했다"라고 후회했다.

슬리피 역시 "저도 '우와' 이렇게 하진 않았다. 방송에서나 하지. 내가 생각해도 (반응이) 별로였던 것 같다"라고 이야기했다.

이에 오은영 박사는 "임신했을 때 서운했던 기억은 죽을 때까지 남는다. 못이 박혓는데 잘 안 빠지는 못"이라고 설명했다. 정형돈은 "그 이후에 엄청 잘했다"라고 해명했다.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사진=채널A '오은영의 금쪽상담소' 방송화면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순식간에 127조 증발…새파랗게 질린 개미들 "살려달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