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국타이어, 지난해 영업익 1조3279억, 88%↑…최대 실적 달성

머니투데이
  • 강주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02 18:18
  • 글자크기조절
한국타이어 본사 테크노플렉스. /사진=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제공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이하 한국타이어)가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 8조9396억원, 영업이익 1조3279억원을 기록했다고 2일 밝혔다. 전년 대비 각각 6.5%, 88.1% 상승한 수치로 회사 창립 이래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전기차 전용 타이어 브랜드 '아이온(iON)' 세그먼트 확대 △슈퍼카 및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 중심의 신차용 타이어 공급 강화 △18인치 이상 고인치 승용차용 타이어 판매 증가 등 고부가가치 포트폴리오 다변화가 실적 달성에 주효했다.

합성고무·카본블랙 등 원자재 가격 및 해상운임비의 하향 안정화와 더불어 경쟁력 있는 판매 가격을 유지한 점도 실적 개선에 기여했다. 또 4분기 영업이익에는 약 1000억원 수준(회사 추정치)의 미국 반덤핑 관세 환급에 따른 일시적 영향도 있었다.


지난해 한국 공장(대전 및 금산공장) 실적의 경우, 화재 여파 등으로 대전 공장에서만 지난해 한 해동안 약 1000억원대의 적자가 발생했으나 금산 공장의 수익성 개선으로 적자 수준은 벗어났다.

한국타이어 관계자는 "이번 실적은 한국앤컴퍼니그룹 조현범 회장의 주도 하에 꾸준히 강화해 온 프리미엄 브랜드 전략과 미래 모빌리티 트렌드에 대응하기 위해 지속된 선제적 연구개발(R&D) 투자가 이뤄낸 성과"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엔비디아 쇼크'에 삼성·SK하이닉스 '털썩'…"기회 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