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차바이오텍 美 자회사 '마티카 바이오', 폴 김 대표 영입

머니투데이
  • 구단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06 09:26
  • 글자크기조절
폴 김 신임 대표./사진제공=차바이오텍
차바이오텍 (16,510원 ▼390 -2.31%)의 미국 자회사인 마티카 바이오테크놀로지가 폴 김 신임 대표를 영입했다고 6일 밝혔다.


폴 김 대표는 미국 캘리포니아대학교 버클리에서 분자생물학을 전공하고 하스경영대학원에서 바이오 고위자 과정을 이수했다. 다국적 제약사 제넨테크 연구원을 시작으로 30년간 바이오 기업에서 근무했다.

연구개발뿐 아니라 경영·투자 관련 분야를 두루 거쳤다. 바이오의약품 위탁개발생산(CDMO) 기업 제노피스·코브라 바이오로직스· 코그네이트 바이오서비스와 WCCT Global, 노바티스 벤처펀드에서 최고경영자(CEO), 최고사업책임자(CBO), 경영 이사 등을 역임했다.

2015년에는 크로스보더(국가 간 거래) 헬스케어·바이오 기업 투자운용사인 메디베이트 파트너스를 설립했다. 2021년에는 포워드에퀴티파트너스를 설립해 국내외 주요 제약·바이오, 헬스케어 업체를 발굴해 왔다.

폴 김 대표는 마티카 바이오의 세포·유전자치료제 CDMO 사업을 총괄한다. 미국 현지 마티카 바이오 GMP(의약품 제조·품질 관리 기준) 시설과 한국 판교 제2테크노밸리에 건설 중인 CGB(Cell Gene Biobank)을 연계해 아시아와 유럽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하는 데 주력할 계획이다.


폴 김 대표는 "마티카 바이오는 자체 세포주 마티맥스를 개발했고 2공장 건설을 추진하는 등 세포·유전자치료제 CDMO 사업이 본궤도에 올랐다"며 "적극적으로 수주를 확대해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고 차바이오그룹의 글로벌 네트워크와 인프라를 이용해 전 세계 바이오 기업들의 전략적 CDMO 파트너가 되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순식간에 127조 증발…새파랗게 질린 개미들 "살려달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