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국립국악원, 기획공연 '덕수궁 야연(夜宴)' 21일부터 4일 공연

머니투데이
  • 유동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06 17:29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조태형 기자 = 서울을 비롯해 중부지방에 대설특보가 발효된 21일 오전 서울 중구 덕수궁 일대에 하얗게 눈이 쌓여 있다. 2022.12.2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립국악원은 덕수궁관리소와 함께 덕수궁 석조전에서 기획공연 '덕수궁 야연(夜宴)'을 선보인다고 6일 밝혔다.

21일과 22일, 28일과 29일 오후 7시 덕수궁 석조전에서 열리는 이번 공연은 풍류(風流)를 주제로 한 다양한 전통음악 연주를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


첫 무대는 국립국악원 정악단이 출연해 물에서 노니는 용의 노래라는 뜻을 가진 '수룡음'과 새봄을 기쁘게 맞이하는 시조 '세월이'를 연주한다. 이어서 국립국악원 민속악단이 대금산조를 들려주고 이몽룡과 성춘향이 서로에 대한 영원한 사랑을 노래하는 가야금병창 '춘향가 중 사랑가'를 선보인다.

마지막 무대는 국립국악원 창작악단이 동해바다 일출의 광경을 거문고로 표현한 '일출'과 다채로운 봄의 모습을 담은 '봄을 여는 소리, 아리랑'을 연주한다.

'덕수궁 야연'을 시작으로 국립국악원은 올해 문화 공간을 활용한 다양한 국악 공연을 추진하고 있다. 궁, 서원 등 지역 문화 공간에서 연간 40여 회 가량의 공연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 예매는 7일 오후 2시부터 선착순 60명까지 국립국악원 홈헤이지에서 할 수 있다. 덕수궁 입장료 1000원은 별도 지불해야 하며, 공연 관람료는 무료다.
(서울=뉴스1) 조태형 기자 = 서울을 비롯해 중부지방에 대설특보가 발효된 21일 오전 서울 중구 덕수궁 일대에 하얗게 눈이 쌓여 있다. 2022.12.2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뉴스1) 조태형 기자 = 서울을 비롯해 중부지방에 대설특보가 발효된 21일 오전 서울 중구 덕수궁 일대에 하얗게 눈이 쌓여 있다. 2022.12.21/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강남만 오른 게 아냐" 강북도 집값 들썩…상승세 탄 서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