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빛현우도 못 막았다…요르단 스피드에 '와르르' 순식간에 2실점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07 01:32
  • 글자크기조절
선제골 기록 후 환호하는 요르단 선수들 /사진=뉴시스
클린스만호가 순식간에 요르단에 2골을 내줬다.

7일 위르겐 클린스만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카타르 알 라이얀의 아흐마드 빈 알리 스타디움에서 요르단을 상대로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준결승을 치르고 있다.


이날 요르단은 후반 8분 선제골을 기록한 데 이어 후반 20분 알 타마리가 추가골을 넣으며 0-2로 앞서나갔다.

클린스만호는 앞선 두 경기에서 승부차기, 연장전을 치르면서 피로가 누적된 것인지 패스 미스 등 잔 실수가 이어졌다.

전반에는 조현우가 여러차례 슈퍼세이브를 선보이며 실점 위기를 막았으나, 후반에는 조현우조차도 이를 막지 못했다.


요르단은 빠른 역습으로 한국 수비진을 흔들었고, 피지컬과 스피드 격차에 한국 대표팀은 무기력하게 득점을 내줬다.

한국-요르단 전의 승자는 이란-카타르 전의 승자와 오는 11일 오전 0시 2023 AFC 아시안컵 결승전을 치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0%, 개미 99.69% 물려 있어요"…국민주 4위 주식의 추락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