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스타필드 수원, 열흘 새 84만명 방문..."지역경제도 활기"

머니투데이
  • 김민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07 10:07
  • 글자크기조절
지난달 26일 그랜드 오픈한 '스타필드 수원' 방문객 수가 열흘 새 84만명을 돌파했다. 신세계 그룹은 스타필드 수원으로 인해 지역경제도 활기를 띠고 있다고 판단한다.


7일 신세계에 따르면 스타필드 수원 개장 이후 반경 150m 내에 있는 화서역 먹거리촌의 경우 점포 총 50여곳의 매출이 2~4배 증가했다.

또 먹거리촌 방문객들이 협소한 점포 주차장이나 골목에 주차하는 대신 스타필드 수원 주차장을 이용하면서 인근 주차난과 통행 불편 해소에도 도움이 되고 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신세계는 지역 동반성장 파트너로서 스타필드 수원의 지역 경제 활성화 효과가 뛰어나다고 강조한다. 세수 확보와 지역민 3000명 채용 등은 물론 스타필드 수원 방문객이 골목 곳곳으로 유입되면서 화서역 인근 상권도 회복하고 있다.

'스타필드 수원'은 수원 특례시 장안구 정자동에 위치한 수원 지역 최대 규모의 복합쇼핑몰로 기존 가족 중심의 1세대 스타필드에서 나아가 국내 소비 트렌드를 이끄는 MZ세대에게 특화한 '2세대 스타필드' 첫 매장이다.


압도적 규모의 '별마당 도서관'과 홍대·성수에서만 볼 수 있던 MZ세대 타깃의 패션·식음료·엔터테인먼트 콘텐츠들이 큰 호응을 얻으면서 개점 시간 전부터 입장을 기다리는 방문객들로 긴 행렬이 이어졌다.

4층에서 7층까지 높게 트인 별마당 도서관에서는 매주 주말 문화 공연을 진행해 발코니마다 관람객들이 붐빈다. 지역의 열린 문화 공간 역할을 해내고 있다는 평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4거래일 연속 뒷걸음질 코스피, 2600선 붕괴…8만전자 깨졌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