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지창욱, 여배우 옆 실내흡연 논란→사과 "실망 드려 죄송"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11 14:19
  • 글자크기조절
배우 지창욱./사진=JTBC 제공
배우 지창욱./사진=JTBC 제공
배우 지창욱(37) 측이 '실내 흡연' 논란에 사과했다.

11일 지창욱의 소속사 스프링컴퍼니는 공식 입장을 내고 "지난달 26일 공개된 드라마 메이킹 콘텐츠 속 지창욱의 행동으로 불편함을 느낀 모든 분에게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어 "콘텐츠에는 지창욱이 실내에서 전자담배를 사용한 장면이 포함됐다. 부적절한 장면으로 보는 분들에게 불편함을 드렸다"며 "지창욱도 부적절한 행동임을 인지하고, 많은 분께 실망감을 드려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콘텐츠를 접한 분들과 현장 스태프, 출연자, 작품을 사랑해준 시청자들에게 다시 한번 깊이 사과드린다"며 "이번 일을 통해 부적절한 행동이 반복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를 기울이겠다.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말했다.
/사진=JTBC 드라마 '웰컴투 삼달리' 메이킹 영상
/사진=JTBC 드라마 '웰컴투 삼달리' 메이킹 영상
앞서 지창욱이 출연했던 JTBC 드라마 '웰컴투 삼달리' 측은 최근 공식 유튜브 채널에 현장 메이킹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지창욱과 신혜선 등 배우들이 스태프들과 함께 실내 촬영장에서 리허설 중인 모습이 담겼다.

이 과정에서 지창욱이 실내 흡연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내뿜은 연기는 보이지 않았으나 지창욱이 손에 액상형 전자담배를 들고 있는 모습이 확인됐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실내 촬영장에서 동료들을 앞에 두고 흡연한 것은 배려 없는 행동이라며 비판에 나섰다. 논란이 불거지자 '웰컴투 삼달리' 측은 영상에서 해당 장면만 삭제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부도직전 '수소충전소'…최대주주 가스공사는 "증자 불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