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뮌헨의 원펀맨, 레버쿠젠전 졸전 끝 완패 이후 카메라 향한 화풀이..."경기나 잘 뛰지"

  • OSEN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12 20:50
  • 글자크기조절
뮌헨의 원펀맨, 레버쿠젠전 졸전 끝 완패 이후 카메라 향한 화풀이..."경기나 잘 뛰지"

뮌헨의 원펀맨, 레버쿠젠전 졸전 끝 완패 이후 카메라 향한 화풀이..."경기나 잘 뛰지"

뮌헨의 원펀맨, 레버쿠젠전 졸전 끝 완패 이후 카메라 향한 화풀이..."경기나 잘 뛰지"

뮌헨의 원펀맨, 레버쿠젠전 졸전 끝 완패 이후 카메라 향한 화풀이..."경기나 잘 뛰지"

뮌헨의 원펀맨, 레버쿠젠전 졸전 끝 완패 이후 카메라 향한 화풀이..."경기나 잘 뛰지"

[OSEN=이인환 기자] "왜 화풀이하냐".


바이에른 뮌헨은 지난 11일(한국시간) 독일 레버쿠젠의 바이아레나에서 열린 레버쿠젠과의 2023-2024시즌 독일 분데스리가 21라운드 원정경기에서 0-3으로 완패했다. 


경기 전까지 2위 뮌헨은 리그 선두 레버쿠젠과 승점 2점 차였다. 만약 승리해 승점 3점을 더했다면 1위를 차지할 수 있었던 상황. 


그러나 무득점 3골 차 패배하며 뮌헨은 승점 50, 제자리걸음을 했다. 반면 레버쿠젠은 승점 55를 만들며 오히려 뮌헨과 승점 격차를 벌렸다. 


이 경기 뮌헨은 3-4-3 포메이션을 꺼내 들었다. 자말 무시알라-해리 케인-리로이 자네가 공격을 이끌었고 중원엔 레온 고레츠카-알렉산다르 파블로비치가 자리했다. 사샤 보위-누사이르 마즈라위가 양쪽 윙백에 섰고 중앙 수비는 김민재-에릭 다이어-다요 우파메카노가 꾸렸다. 골문은 마누엘 노이어가 지켰다.


뮌헨은 이른 시간 선제골을 허용했다. 전반 18분 안드리히가 왼측면에서 크로스를 올렸다. 이를 보고 문전으로 쇄도하던 스타니시치가 발을 쭉 뻗어 뮌헨 골망을 갈랐다. 


이른 시간 실점한 뮌헨은 계속 흔들렸다. 동점골은 커녕 추가 실점을 내주고 말았다. 후반 5분 그리말도가 텔라와 2대1패스를 주고받은 뒤 빠른 돌파에 이은 슈팅으로 팀에 2번째 골을 선물했다.


이후 뮌헨은 스스로 무너졌다. 후반 추가시간 5분, 앞서 교체로 투입된 프림퐁이 중원에서부터 무섭게 공을 몰고 들어온 뒤 그대로 뮌헨 골문 구석을 향해 슈팅, 득점에 성공했다. 뮌헨 골키퍼 노이어는 공격에 가담하고자 골문을 비우고 나온 상황이었다. 이는 악수가 됐다.


결국 뮌헨은 남은 후반 추가시간에도 골을 뽑아내지 못하면서 0-3으로 패했다. 이날 후반 추가시간 골을 허용하자 뮌헨은 와르르 무너졌다.



유일하게 마크맨으로 프림퐁의 침투를 막아야 했던 자네는 꼼짝없이 그가 골을 넣는 모습을 지켜봐야만 했다. 이번 시즌 8골 11도움을 기록하고 있는 자네지만 지난 시즌부터 팀내 동료 사디오 마네와 다툼 등으로 인해 아쉬움을 남기고 있다.


실점 이후 자네는 다시 한 번 자기 스스로를 조절하지 못하면서 무너졌다. 그는 골이 들어가자 아무 잘못 없는 뮌헨 골대쪽에 있는 중계 카메라를 손으로 때리면서 화를 표출했다. 자책의 의미라기엔 이유도 의미도 없었던 장면이기에 자네의 인성 논란으로 이어진 상태다.


영국 '더 선'은 "뮌헨은 이번 시즌 리그 우승에 실패하면 2011-2012 시즌 이후 처음으로 리그서 무너지는 것이다"라면서 "이런 상황서 아무 것도 하지 못하던 자네는 자기 자신을 컨트롤하지 못하는 모습이었다. 그는 카메라에게 펀치를 날리며 눈살만 찌푸리게 했다"고 지적했다. /[email protected]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국·일본 조선소에 깃발 꽂는 HD현대…'K-엔진' 초격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