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내일 전국에 봄비 내리는 '우수'…남해안·제주도 폭우 주의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18 20:25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장수영 기자 = 눈이 녹아 비가 된다는 우수(雨水)를 하루 앞둔 18일 오후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우산을 쓴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2024.2.18/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눈이 녹아서 비나 물이 된다는 절기상 '우수'(雨水)인 이달 19일은 전국에 비가 내리겠다. 제주도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는 오전까지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18일 "강한 남풍에 동반된 따뜻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기온이 높아 전국적으로 비가 내리겠고, 일부 지역에서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강한 남풍에 동반된 많은 수증기가 유입되고, 여기에 지형적 영향이 더해지는 제주도와 남해안, 지리산 부근에는 시간당 10~20㎜(제주도 산지 시간당 30~50㎜)의 강한 비와 함께 100㎜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오겠다.

예상 강수량은 △제주산지 100~150㎜(최대 200㎜ 이상) △제주(산지와 북부 제외) 30~100㎜(중산간 최대 120㎜ 이상) △광주·전남·부산·울산·경남 30~80㎜(전남 동부 남해안·경남 남해안과 지리산 부근 최대 100㎜ 이상) △전북 20~70㎜ △수도권·강원내륙·강원산지·충청·제주 북부 20~60㎜ △대구·경북 10~60㎜ △서해5도 10~40㎜ △울릉도·독도 5~40㎜ △강원 동해안 5~30㎜다.

내일 밤부터 모레 사이 강원 영동과 경북 북동 산지, 경북 북부 동해안을 중심으로 내리는 비나 눈이 지면에 얼어붙어 도로 살얼음이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오늘보다 10~15도가량 큰 폭으로 올라 6~15도, 낮 기온은 이날과 비슷한 10~21도를 오르내리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1도, 인천 9도, 수원 11도, 춘천 6도, 강릉 11도, 청주 12도, 대전 11도, 전주 15도, 광주 14도, 대구 13도, 부산 14도, 제주 16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10도, 수원 12도, 춘천 12도, 강릉 18도, 청주 15도, 대전 13도, 전주 16도, 광주 17도, 대구 21도, 부산 18도, 제주 19도다.

당분간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바람이 순간풍속 초속 15m 이상(산지 초속 20m 이상)으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서해 남부 먼바다와 제주도 남쪽 바깥 먼바다에 풍랑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19일부터 서해 중부 먼바다와 남해 동부 해상, 동해상에도 바람이 초속 10~16m로 매우 강하게 불 전망이다.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나만 없나봐" 1092% 폭등한 이 주식…K증시 10루타 친 비결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