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KT&G, '사랑의 급식 나눔' 후원금 전달

로피시엘 옴므
  • 로피시엘=박영복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1 13:06
  • 글자크기조절

임직원 자발적 기부 조성 '상상펀드', 소외계층 온정 손길 전해

/사진제공=KT&G
/사진제공=KT&G
KT&G(사장 백복인)가 어려운 이웃들의 무료급식을 지원하기 위해 '사랑의 급식 나눔' 후원금 약 1억 2천만 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


'사랑의 급식 나눔'은 KT&G가 취약계층의 삶의 질 향상과 고른 영양 섭취를 돕고자 지난 2018년부터 이어온 무료급식 지원 활동으로, 현재까지 누적 후원금은 총 7억 9천만 원, 수혜 인원은 약 12만 명에 달한다.

또한 회사는 지역 내 도움이 필요한 곳을 직접 찾아가 이웃들에게 식사를 제공할 수 있도록, 2017년 서울역 인근 무료급식소 '따스한 채움터'에 '희망밥차'를 기증한 바 있다.

KT&G는 지난 19일 '따스한 채움터'에서 후원금 전달식을 열고, 임직원들과 봉사자들이 함께 참여한 급식 봉사를 진행했다. 회사는 향후 1년간 '따스한 채움터'를 비롯해 '대전 성모의 집'에서 진행되는 취약계층 대상 무료급식에 정기적인 식사비용을 지원하고, 매월 임직원들이 배식 봉사에 참여할 계획이다.

/사진제공=KT&G
/사진제공=KT&G
후원금은 KT&G 임직원들의 자발적 성금으로 조성한 '상상펀드'에서 마련됐다. '상상펀드'는 2011년 출범한 KT&G의 독창적인 사회공헌기금으로 임직원들이 매월 급여의 일정 금액을 자발적으로 기부하면 회사가 동일한 금액을 더하는 '매칭 그랜트(Matching Grant)' 형태로 조성되며, 국내외 소외계층 지원과 긴급한 사회문제 해결에 활용되고 있다.


KT&G 관계자는 "외롭고 힘든 시기를 보내야 하는 어려운 이웃들에게 임직원들의 손길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회사는 앞으로도 나눔의 문화가 더욱 확산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KT&G는 '함께하는 기업'이라는 경영이념 실천을 위해 글로벌 기업시민으로서 기업과 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지향하고 지역사회 공헌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러한 지속적인 사회공헌사업의 공로를 인정받아 2021년에는 사회적경제 유공 분야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으며, 2022년에는 청년창업 플랫폼인 '상상플래닛'과 소셜벤처육성 프로그램인 '상상스타트업캠프' 운영 등 일자리 창출 지원 노력에 따라 '일자리 창출 정부 포상' 청년고용촉진 부문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국·일본 조선소에 깃발 꽂는 HD현대…'K-엔진' 초격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