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알스퀘어, 中법무·회계법인과 MOU…해외 법인 이전 서비스 강화

머니투데이
  • 남미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1 22:00
  • 글자크기조절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신지민 알스퀘어베트남 법인장(왼쪽)과 장 디엔셩(Zhang Diansheng) 항신 대표/사진제공=알스퀘
신지민 알스퀘어베트남 법인장(왼쪽)과 장 디엔셩(Zhang Diansheng) 항신 대표/사진제공=알스퀘
상업용 부동산 종합 서비스 기업 알스퀘어 베트남지사 알스퀘어베트남은 중국 법무·회계법인 항신과 '법인 이전 서비스 고도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고 21일 밝혔다.

항신은 베트남에 진출한 지 18년 된 중국 법무·회계 서비스 기업이다. 중국 기업의 베트남 투자와 법인 설립 자문을 제공한다.


중국 소재 기업의 탈중국화 현상이 가속화되며 법인 이전 전문 서비스에 대한 기업 요구가 높다. 알스퀘어베트남은 베트남으로 법인 이전을 고려하는 중국 소재 기업에 부동산·법무·회계 통합 컨설팅 서비스를 구축하기로 했다.

알스퀘어와 항신은 이번 협약을 통해 △공장·사무실 임대차, 자산관리, 인테리어 등 알스퀘어베트남 상업용 부동산 서비스 및 정보 제공 △베트남 투자·법무·세무 컨설팅 △양사 간 부동산 정보 교류를 협력한다.

신지민 알스퀘어베트남 지사장은 "탈중국하려는 글로벌 기업 문의가 줄지 않고 국내 기업도 글로벌 생산라인 분산정책을 적극 펼치는 등 중국에서 베트남으로 이전하는 기업이 적지 않다"며 "법인 이전 종합 컨설팅 서비스 제공이 가능하도록 고도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알스퀘어베트남은 지난해 5월 신한베트남은행·KNL과 손잡고 해외 사업 통합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호찌민과 하노이 등 업무·상업용 빌딩 5만개 정보를 수집해 사업을 펼치고 있다. 신한생명과 포스코그룹 등의 업무 공간을 연결하고 SK에너지와 현지 시장조사 계약을 맺는 등 법인 해외 이전 컨설팅 사업을 강화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나만 없나봐" 1092% 폭등한 이 주식…K증시 10루타 친 비결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