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남규리, 13년 만에 자작곡 'HALO' 발매…뮤직카우 자체 제작

머니투데이
  • 박수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2 12:01
  • 글자크기조절
가수 남규리의 디지털 싱글 'HALO'. /사진제공=뮤직카우
음악 투자 플랫폼 뮤직카우가 자체 제작한 디지털 싱글인 가수 남규리의 'HALO'가 22일 오후 6시 발매된다.

남규리가 13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디지털 싱글 'HALO'는 누디스코에 뉴웨이브 요소를 접목한 미디엄 템포의 팝 곡이다. 남규리가 직접 작사·작곡에 참여했다.


이는 뮤직카우가 처음으로 직접 제작한 앨범이다. 그간 뮤직카우는 레이블 최소우주의 '투트랙' 프로젝트 및 프로듀서 조규만의 '리프레시21' 프로젝트 등에 참여해 음원 제작을 지원했다.

이외에도 코로나19(COVID-19)로 폐업했던 국내 재즈의 성지 '올댓재즈' 부활을 위해 투자를 진행하는 등 활발한 문화 생태계 조성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펼쳐왔다. 이번 앨범 제작으로 아티스트를 더욱 밀접하게 지원할 수 있는 길을 넓혔다는 설명이다.

뮤직카우는 음원 발매에 앞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남규리의 'HALO' 뮤직비디오 티저, 라이브 클립 티저 등을 공개했다. 발매 당일인 이날에는 공식 뮤직비디오와 남규리의 인터뷰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남규리는 "저작권료 공유 문화를 통해 '듣는 음악' 이상의 가치를 만들고 있는 뮤직카우와 함께 새로운 도전을 시작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며 "앞으로 뮤직카우와 더 다양한 협업 기회가 만들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뮤직카우 관계자는 "대중의 저작권 시장 참여로 형성된 자금이 문화 사업으로 흘러가 창작 생태계를 활성화시키고 이렇게 발전한 문화 사업이 문화 산업이 다시 경제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선순환 사이클을 만드는 것이 목표"라며 "앞으로도 창작 생태계 지원을 위한 다양한 방법을 고민하며 아티스트와 함께 성장하는 문화금융 기업이 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무임승차'에 뿔난 LG엔솔, 中 겨냥?…'배터리 특허 전쟁' 선언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