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혼 소송' 황정음 근황 포착…'7인의 부활' 대본리딩 참석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3 10:26
  • 글자크기조절
배우 황정음 /사진=뉴스1
배우 황정음이 프로골퍼 출신 사업가 이영돈과 이혼 소송을 진행 중인 가운데, 오는 3월 드라마 '7인의 부활'로 복귀한다.

23일 SBS 새 금토드라마 '7인의 부활' 측은 최근 진행된 대본리딩 현장을 공개했다.


이 자리에는 황정음을 비롯해 배우 엄기준, 이준, 이유비, 신은경, 윤종훈, 조윤희, 조재윤, 윤태영, 이정신 등이 참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황정음은 대본에 열중하는 모습이었다.

'7인의 부활'은 드라마 '7인의 탈출' 시즌2로, 리셋된 복수의 판, 다시 태어난 7인의 처절하고도 강력한 공조를 그린다. 황정음은 극 중 자신의 욕망 실현 수단으로 딸까지 이용하는 금라희 역을 맡았다.

'7인의 부활'은 오는 3월 29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한편 황정음 소속사 측은 지난 22일 공식 입장을 통해 황정음이 이혼 소송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이혼 사유 등의 세부 사항은 개인의 사생활이라 밝힐 수 없는 점 양해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황정음은 2016년 이영돈과 결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뒀다. 두 사람은 2020년 9월 이혼 조정신청을 냈다가 2021년 다시 부부의 연을 이어가기로 했으나, 결국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죽으면 찾아와 유산 빼먹는 가족 '끝'…47년 만에 바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