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젊은 대표'와 스키 타고 배구경기 보는 이 회사

머니투데이
  • 김평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250
  • 2024.02.23 14:09
  • 글자크기조절
허윤홍 GS건설 대표가 지난 17일 임직원들과 강원도 춘천시 엘리시안 강촌에서 스키행사를 진행하고 있다./사진제공=GS건설
허윤홍 GS건설 (14,910원 ▲10 +0.07%) 대표가 취임 이후, 다양한 행사를 통해 직원들과 스키를 타고 배구경기를 관람하는 등 적극적인 소통에 나서고 있다.

GS건설은 지난 17일 강원도 춘천에 위치한 엘리시안 강촌 스키장에서 허윤홍 대표와 임직원 및 가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일일 스키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입사 3년차 이내 현장에 근무하는 임직원들을 위주로 신청을 받아 토요일에 진행됐다. 오전에는 자유롭게 스키를 즐기고, 점심에 한자리에 모여 대표와 임직원 및 가족들이 점심식사를 하는 일정으로 마련됐다.


GS건설에 따르면 자유로운 분위기에서 진행된 행사에서 임직원들은 대표와 함께 리프트를 타고, 점심식사를 함께 하는 과정에서 격식없이 다양한 대화를 주고받았다.

이어 지난 21일에는 'CEO와 함께하는 배구 경기 관람' 행사가 마련됐다. 게시판을 통해 선착순으로 모집된 임직원들과 허 대표가 배구 경기를 함께 관람하며 응원하고,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GS건설 관계자는 "구성원들이 최고 경영자와 회사를 벗어난 편안한 공간에서 소통하며, 자긍심을 갖고 회사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빠르게 변화하는 경영환경 속에서 조직이 유연하게 적응하고, 발전해 나가기 위해 앞으로도 조직역량강화를 위한 다양한 행사를 마련함으로써 자율적이고 수평적인 조직문화를 만들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허 대표는 취임 후, 사내게시판에 올린 취임 인사글을 통해 임직원들과 직접 소통 기회를 확대해 현장경영을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경영진과 구성원이 적극적으로 소통할 수 있는 채널의 마련이 필수적이라며, 구성원들이 자신의 목소리를 내고, 그 목소리가 사업 의사결정에 반영될 수 있도록 하는 업무 프로세스를 만들겠다'고 밝힌 바 있다.

지난해 10월 CEO로 취임한 이후 꾸준히 임직원들과 소통에 힘쓰며, 현장의 소리를 중시하는 '현장경영'에 집중하고, 매달 초 '안전 점검의 날' 행사에 참석해 안전과 품질을 중시하는 사내문화조성에 앞장서는 등 적극적인 현장중심경영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나만 없나봐" 1092% 폭등한 이 주식…K증시 10루타 친 비결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