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복현 금감원장, 다음달 개인투자자 만나 공매도 소통

머니투데이
  • 김진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5 12:46
  • 글자크기조절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사진=임한별(머니S)
이복현 금융감독원장이 개인 투자자들을 만나 공매도 제도 개선에 대한 요구사항을 듣는다.


2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금융감독원은 다음 달 13일 이 원장 주재로 공매도 관련 토론회 개최를 준비하고 있다. 개인 투자자 대표로는 국내외 증권사와 전문가, 정의정 한국주식투자자연합회 대표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공매도 제도 개선 관련 토론회를 금감원이 주관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 자리에서 금감원은 공매도 전산시스템 구축 관련 진행 상황도 설명할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일부 개인 투자자들은 공매도 실시간 주식 잔고 매매 모니터링 시스템이 필요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한편, 금감원은 지난해 글로벌 투자은행(IB)인 BNP파리바·HSBC의 무차입 공매도를 적발하고 현재 글로벌 IB 10여곳을 대상으로 불법 공매도 관련 전수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다수 글로벌 IB의 수백억원 규모의 불법 공매도 단서를 추가 확인했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식 '매도 폭탄' 터졌다…30조원어치 사들이던 외인 '돌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