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주주환원 시 세제지원"…K-증시 밸류업, 첫발 뗐다

머니투데이
  • 방윤영 기자
  • 박광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6 14:05
  • 글자크기조절

[밸류업 정책공개]⑭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26일 서울 영등포구 한국거래소 컨퍼런스홀에서 열린 '한국 증시 도약을 위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 세미나'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최상목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6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장관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뉴스1
한국 자본시장을 뜨겁게 달궜던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정부는 상장기업이 스스로 기업가치를 올릴 수 있도록 공시 가이드라인을 제시하고, 공시 우수 기업에는 표창을 수여해 세제지원과 지수 편입 우대 등 다양한 인센티브를 부여하기로 했다. 투자자들이 활용할 수 있는 '코리아 밸류업 지수·ETF(상장지수펀드)'를 개발하고, 전담 지원 체계도 구축한다.


최상목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6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비상경제장관회의에서 "기업이 자발적인 기업가치 제고 노력을 통해 주주와 함께 성장하는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을 추진하겠다"며 "기업가치 제고와 주주 환원 확대에 대한 다양한 세제지원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밸류업 지원방안은 오늘 발표로 완성되는 것이 아니라 우리 자본시장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하기 위한 첫 단추"라며 "윤석열 정부는 임기 내내 우리 자본시장 선진화를 중점 과제로 삼아 상법 개정 추진과 함께 추가적인 방안도 다각도로 강구하겠다"고 했다.



우수 공시 '표창' 기업에 세제·지수 편입 혜택…공시 가이드라인, 상반기 확정


금융위원회는 이날 '한국 증시 도약을 위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 1차 세미나'를 열고 한국거래소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마련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을 공개했다. 상장기업이 스스로 기업가치를 높이고, 주주가치를 존중하는 문화가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세제지원 등 다양한 인센티브로 '자발적 참여'를 유도한다는 게 핵심이다.

지원 방안은 크게 △기업가치 제고 계획의 수립·이행·소통 지원 △기업가치 우수기업에 대한 시장평가·투자 유도 △전담 지원체계 구축 등 3가지 틀을 바탕으로 한다.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운영방안/그래픽=이지혜
기업 밸류업 프로그램 운영방안/그래픽=이지혜
우선 상장기업이 자율적으로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공시할 수 있도록 가이드라인을 제시한다. 공시에 포함되는 내용은 기업가치가 적정 수준인지 스스로 평가하는 '현황진단', 3년 이상 중장기 목표 수준·도달 시점을 설정하는 '목표 설정', 구체적 경영전략·방안·추진 일정 등을 담은 '계획 수립', 계획 이행·목표 달성 여부에 대한 주주와의 '이행평가·소통' 등이 거론된다. 정부는 오는 5월 2차 세미나를 거쳐 상반기 중 가이드라인을 확정한다는 계획이다.

가이드라인은 종합적 작성 지침으로, 각 기업의 여건을 반영해 탄력적으로 적용할 수 있다. 공시는 연 1회를 기본으로 하나 이 역시 자율에 맡겼다.

대신 다양한 인센티브를 마련해 상장기업이 자발적으로 참여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든다. 우선 공시에서 밝힌 목표설정의 적절성, 계획수립의 충실도, 이행과 주주와의 소통 노력 등을 종합 평가해 매년 5월 '기업 밸류업 표창'을 수여한다. 경제부총리상, 금융위원장상 등 약 10개사가 상을 받게 된다.

표창이 실제 기업을 움직이는 유인으로 작용할 수 있도록 모범 납세자 선정 우대 등 세정지원과 '코리아 밸류업 지수' 편입 우대 등 혜택을 준다. 구체적인 세제 지원안은 올해 안에 마련한다.

공시 현황과 영문 공시 여부를 점검해 거래소 홈페이지에 안내하고, 매년 5월 백서를 발간한다. 밸류업 지원방안 참여·이행 현황을 점검하고 실제 투자지표 개선으로 이어졌는지 등을 분석해 밸류업 경영이 시장 전반에 확산할 수 있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ETF 연내 상장…'기업가치 제고 노력' 기관투자자 투자 판단 지침으로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26일 서울 영등포구 한국거래소 컨퍼런스홀에서 열린 '한국 증시 도약을 위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 세미나'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김주현 금융위원장이 26일 서울 영등포구 한국거래소 컨퍼런스홀에서 열린 '한국 증시 도약을 위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 세미나'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코리아 밸류업 지수'는 올해 9월 내에 개발하고, 관련 ETF 출시와 상장은 연내를 목표로 한다. 종목 구성은 주요 투자지표인 PBR(주가순자산비율), PER(주가이익비율), ROE(자기자본이익률)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정한다. 수익성과 시장평가가 양호한 기업을 중심으로 하되, '기업 밸류업 표창' 기업 등 기업가치 제고가 기대되는 기업도 편입한다.

지수는 ETF와 펀드 등 금융상품 출시에 활용될 수 있으며, 연기금 등 기관투자자도 벤치마크 지표로 참고·활용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연기금 등 기관투자자가 기업가치 제고 노력을 고려해 투자를 판단하도록 지침화한다. 이는 기관투자자의 적극적 의결권 행사 지침인 '스튜어드십 코드'에 반영된다. 기관투자자는 투자 대상 회사가 기업가치 제고 계획을 수립·시행하고, 시장과 소통하는지 점검할 필요가 있음을 가이드라인에 명시한다. 스튜어드십 코드 가이드라인은 상반기 중 개정할 예정이다.

밸류업 지원방안을 중장기적으로 지속하기 위해 전담 추진체계도 마련한다. 한국거래소 내에 전담부서를 신설하고, 지원방안 시행·보완·발전을 위한 자문단을 구성한다. 공시현황 등 각종 정보를 쉽게 볼 수 있도록 통합 홈페이지를 구축한다.

김주현 금융위원장은 "준비된 기업은 하반기부터 참여할 수 있도록 인센티브 마련과 지원체계 구축을 위한 세부 과제를 차질 없이 이행하겠다"며 "긴 호흡으로 기업 밸류업 지원방안을 성원해 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중국·일본 조선소에 깃발 꽂는 HD현대…'K-엔진' 초격차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