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김구라 "아내가 불륜 저지르면? 한 번 정도는 용서할 수 있다"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7 12:29
  • 글자크기조절
/사진=MBC 시사·교양 '도망쳐 : 손절 대행 서비스'
방송인 김구라가 배우자 불륜 문제에 대해 "진심으로 미안해하면 한 번은 용서할 수 있다"고 자기 생각을 밝혔다.

지난 26일 MBC 시사·교양 '도망쳐 : 손절 대행 서비스'에서는 10년간 두 번이나 불륜을 저지른 남편 이야기와 그를 떠나지 못하는 아내의 사연이 소개됐다.


사연을 보낸 아내 A씨는 "저는 두 아이를 키우는 엄마"라며 "10년 전 술에 취해 잠든 남편의 셔츠에서 립스틱 자국을 발견, 처음 불륜 사실을 알게 됐다"고 털어놨다.

그는 "당시 남편을 추궁하자 남편은 '실수였고 두 번 다시 이런 일은 없을 것'이라고 했다"며 "그러나 남편은 10년 후 단골 음식점 사장과 또다시 불륜을 저질렀다"고 밝혔다.

게스트로 방송에 출연한 가수 별은 "불륜 행위는 가정에 위협을 주는 것"이라며 "그런 일을 겪으면 (가정을) 유지하기 힘들다"고 했다. 은지원 역시 "만약 제가 바람을 피웠다면 이후 죄책감 때문에 (아내와) 사랑을 유지하지 못할 것"이라고 말을 보탰다.


하지만 MC 김구라는 다른 의견을 내놨다. 그는 "만약 그런 일이 벌어지면 저는 (아내가) 정말로 미안하다고 할 경우 한 번 정도는 용서할 수 있다"고 했다. 이에 별은 "(실제 상황이면) 용서하고 말고의 생각이 안 될 것"이라며 공감되지 않는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0%, 개미 99.69% 물려 있어요"…국민주 4위 주식의 추락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