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뮤지컬 '애니', 10월 국내 무대 오른다…아역 공개 오디션 개최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7 16:33
  • 글자크기조절
와이엔케이 홀딩스는 오는 10월 막을 올리는 뮤지컬 '애니'의 아역 배우 공개 오디션을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와이엔케이 홀딩스는 주인공 애니를 포함한 20여명의 아역 배우를 선발할 예정이다. 원서 접수는 26일부터 3월 15일까지이다. 오디션은 3월 22일부터 시작된다. 노래와 춤, 연기 능력을 갖추고 있는 7세(2016년생)에서 12세(2011년생)의 여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합격자에게는 지정 연기, 안무, 특기 등을 선보이는 2차 오디션 참가 자격이 주어진다. 치열한 경쟁을 뚫고 최종 선발된 합격자는 오는 7월부터 국내 최정상급 뮤지컬 기획자들과 본격적인 연습을 시작하게 될 예정이다.

뮤지컬 애니는 1976년 초연 후 브로드웨이에 입성해 50년 가까이 전 세계적으로 사랑을 받은 작품이다. 제 31회 토니 어워즈에서 최우수 뮤지컬 상과 각본상, 음악상, 안무상, 여우주연상 등 7개 부문을 휩쓸며 작품성을 인정받았고, 뮤지컬 영화로도 제작되어 큰 성공을 거두었다.

브로드웨이와 웨스트엔드에서 지속해서 공연을 진행해온 '애니'는 2006년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국내 정식 초연돼 한국 뮤지컬 대상 베스트 외국뮤지컬상을 수상하며 국내에도 이름을 알렸다. 2019년에는 세종문화회관 개관 40주년을 맞아 공연될 정도로 예술성은 물론 대중들의 큰 사랑을 받는 작품으로 손꼽힌다.


이 작품은 배고프고 힘들었던 미국 대공황시대를 배경으로 엄마 아빠를 찾아 보육원을 탈출할 만큼 용감하고 씩씩한 열한 살 소녀 애니의 이야기를 다룬다. 애니를 끔찍하게 싫어하는 악독한 원장 해니건과 애니의 친구들이 가세해 벌어지는 대결이 큰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음악을 맡은 장소영 작곡가는 "뮤지컬 애니는 오늘을 사는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위로이며, 최고의 넘버 '투모로우(Tomorrow)'를 통해 관객 모두의 가슴에, 희망의 꽃이 활짝 피도록 만들겠다"고 전했다.

연출이자 안무를 맡은 신선호 감독은 "시대에 드리워진 절망의 그림자를 한 번도 본 적 없는 화려하고 강력한 어린이들의 퍼포먼스로 거둬내겠다"고 말했다.
.
제작을 맡은 와이엔케이 홀딩스 이병길 대표는 "이번에 선발되는 아역 배우들은 한국은 물론 글로벌 뮤지컬 배우로 성장할 좋은 기회를 맞이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매물 쏟아낸 기관, 개미만 줍줍…2700선 무너진 코스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