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포스코 이시우 대표이사 사장 취임…"철강은 미래에도 핵심 사업"

머니투데이
  • 최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8 11:00
  • 글자크기조절
포스코의 이시우 대표이사 사장
이시우 포스코 대표이사 사장이 공식 취임했다.

취임식은 28일 포스코 본사 대회의장에서 열렸다. 대의기구 대표, 협력사·공급사 대표, 포스코명장 및 직원 대표 등 임직원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 사장은 1985년 포스코에 입사해 철강생산전략실장, 광양제철소장, 안전환경본부장, 생산기술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최 사장은 "철강업은 지금까지 그래왔던 것처럼 미래에도 포스코 그룹의 핵심 사업"이라며 "포스코의 전 구성원이 긍지와 자부심을 느끼며 발전할 수 있는 일류 회사를 함께 만들어 나가자"고 당부했다. 취임식을 통해 △재해 없는 행복한 일터 구현 △철강 본원경쟁력 확보 △경쟁력 있는 저탄소 체제 전환 △소통과 화합 문화 구축 등 네 가지 전략 방향을 제시했다.

우선 전 임직원의 동참을 통한 실행 중심의 안전 활동을 추진하기로 했다. AI(인공지능)·IoT(사물인터넷)를 활용한 스마트 안전 솔루션을 개발하는 등 안전관리 체계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관계사 교육훈련 기회 확대 등을 통해 사업장에 출입하는 모두가 안전한 일터를 만들어 나간다.

또 전사적 혁신활동을 통해 수익성 개선 및 초격차 경쟁력 확보를 추진하기로 했다. 제조 공정에서는 디지털 트윈(Digital Twin, 실시간 가상 재현물 기술)을 기반으로 최고의 원가 경쟁력을 가진 스마트 제철소를 구현한다. 마케팅·구매 등 비제조 분야에서는 메타버스 실행을 통해 사무 생산성을 혁신한다.


아울러 제품 포트폴리오 전환, 고부가가치 중심의 프리미엄 플러스(Premium Plus, 고수익 친환경산업용 핵심 부품 소재) 제품 판매 확대 등을 통해 견고한 수익구조를 구축하는 것을 목표 삼았다. 해외 철강사업의 양적 성장 추진을 통해 글로벌 리더십도 더욱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하이렉스(HyREX, 수소환원제철) 시험설비 설계 완료, 대형 전기로 기반 고급강 생산 등 저탄소 분야에서의 포스코만의 기술력 역시 확보한다. 고객사들과의 협력을 통해 안정적인 저탄소 연원료 조달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저탄소 체제 전환을 위해 실효성 있는 정책이 뒷받침될 수 있도록 고객·지역사회·정부와의 공감대를 형성한다.

포스코 관계자는 "노사·협력사·공급사가 함께 발전하기 위해 신뢰를 바탕으로 소통하고 화합하는 문화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라며 "임직원들은 유연하고 스마트한 일하는 방식을 체화하고, 회사는 개인이 업무에 주도적으로 임하고 공동의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협업의 문화를 확산하는 한편 협력사·공급사와의 상생 협력의 문화도 적극 조성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0%, 개미 99.69% 물려 있어요"…국민주 4위 주식의 추락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