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현대건설 개발 '조강 콘크리트', 재난안전신기술 인증 획득

머니투데이
  • 김평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8 14:12
  • 글자크기조절
종로구 계동 현대건설 본사 사옥 전경
현대건설 (32,600원 ▲150 +0.46%)이 삼표산업과 함께 개발한 '조강 콘크리트'가 행정안전부로부터 재난안전신기술로 지정됐다. 조강 콘크리트는 일반 콘크리트에 비해 높은 압축강도를 빠른 시간 안에 확보해 시공 환경에 따른 리스크를 최소화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28일 현대건설에 따르면 이 기술은 특히 동절기 공사에서 독보적인 경쟁력을 발휘한다. 양생 시 갈탄, 히터 등으로 열에너지를 공급해 10℃ 이상의 환경을 조성해야 하는 일반 콘크리트와 달리, 5℃ 온도 조건을 충족하면 시멘트 수화반응을 가속화시킨다. 24시간 내에 5MPa(메가파스칼) 이상의 강도를 조기에 달성해 내구성을 강화하고 후속작업을 신속히 진행할 수 있다.


많은 열원이 필요하지 않아 가스누출, 질식, 화재 등 안전사고 요인을 최소화할 수 있고, 열원 공급과 무관하게 타설 전 구간의 품질을 균일하게 유지하며 비용과 공기도 줄일 수 있다.

현대건설은 이 기술을 대곡~소사 복선전철 2공구 등 다수 현장에 적용했으며 자체 생산을 통해 앞으로 적용 현장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건설현장의 주자재인 콘크리트의 기능과 품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기술 및 시스템 개발에 매진 중"이라며 "안전과 품질을 최우선 가치로 차별화된 원천기술 확보, 관리시스템의 디지털 전환 및 고도화 등을 통해 고객의 신뢰를 더욱 견고히 다지는 것은 물론 건설산업 전반의 품질을 제고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국 연봉 더 높은데…일 잘하는 베트남인들 "일본 갈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