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도로교통공단, 가명정보 결합전문기관 지정

머니투데이
  • 성시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9 10:00
  • 글자크기조절
개인정보보호위원회가 29일 도로교통공단을 가명정보 결합전문기관으로 지정했다.


개인정보위는 이날 지정에 따라 도로교통공단이 교통안전 데이터와 복지·의료·통신 등 여러 분야 데이터를 가명정보로 결합해 도로교통 개선, 고령자 사고예방을 비롯한 교통안전 연구를 적극 지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도로교통공단은 △운전면허 △유형·지역별 교통사고 △보호구역 △사고다발지점 등 교통안전 데이터 600여종을 보유·관리한다. 개인정보위는 '교통사고 당시 날씨·시간·차량속도'를 '교통사고 이력이 있는 고령 운전자의 질병·진료·투약정보'와 결합해 고령운전자 교통사고 예측·평가 모델 등을 개발하는 것을 예로 들었다.

도로교통공단은 한국도로공사에 이어 교통 분야 두 번째 가명정보 결합전문기관으로 지정됐다. 개인정보위는 고속도로 통행 데이터 등 통행량 관련 정보를 보유·결합하고 있는 한국도로공사와는 성격이 달라 도로교통공단을 추가 지정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개인정보위는 통계청·국세청·국민건강보험·국립암센터·삼성SDS·롯데정보통신 등 공공기관·민간기업 23곳을 가명정보 결합전문기관으로 지정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 이재명과 다음주 '영수회담'…"자주 만나 국정 논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