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내일 날씨]3.1절 꽃샘추위 온다..전국이 영하권

머니투데이
  • 김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2.29 17:52
  • 글자크기조절
3·1절 연휴에 '꽃샘 추위'가 한반도를 덮친다./사진=뉴스1 /사진=(서울=뉴스1) 민경석 기자
3월의 첫날인 내일은 꽃샘추위가 찾아올 것으로 예상된다. 전국이 대체로 맑겠지만 충남권과 전라권과 제주도는 오후부터 흐리겠다.


29일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부터 전남과 경상권, 제주도에 비 또는 눈이 내리겠고 내일인 1일 오전에는 대부분 지역이 영하권으로 떨어지겠다. 서울 경기지역은 오후에도 영하권을 유지하겠다.

1일 오후부터 전북남서부와 전남권 서부를 중심으로 눈이 내려 쌓이면서 빙판길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저속 운행과 안전거리 확보 등에 유의해야 한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지되면서 1일부터 2일까지 평년보다 기온이 떨어져 춥겠다.

특히 이날 오후 9시를 기점으로 강원 중.북부산지에는 한파 특보가 발표(21시 발효)된 가운데, 내일 오전 기온은 이날(29일)보다 3~8도가량 떨어져 -5도 이하를 기록하겠다.


낮 기온도 중부지방과 경북북부, 전북 동부 등지에서 영하권에 들겠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을 전망이다.

내일(3월1일) 아침 최저기온은 -9~0도, 낮 최고기온은 -3~6도가 되겠다.

내일 충남 서해안과 전라 해안, 경북 남부 동해안 등에 바람이 강하게 불어 강풍특보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

동해안에도 너울에 의한 파도가 갯바위나 방파제, 해안도로를 넘을 수 있어 해안가 접근을 자제하는게 좋겠다.

주요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6도 △인천 -6도 △춘천 -7도 △강릉 -4도 △대전 -4도 △대구 -2도 △전주 -3도 △광주 -2도 △부산 0도 △제주 3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도 △인천 -3도 △춘천 0도 △강릉 2도 △대전 0도 △대구 3도 △전주 1도 △광주 1도 △부산 6도 △제주 4도 등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식 '매도 폭탄' 터졌다…30조원어치 사들이던 외인 '돌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