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삼일절 꽃샘추위, 서울 체감 -10도 안팎…전남·제주 오후 눈

머니투데이
  • 유효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01 09:07
  • 글자크기조절
3·1절 연휴에 '꽃샘 추위'가 한반도를 덮친다. 기상청에 따르면 1일에는 아침 최저 기온이 영하 7도, 2일은 영하 9도까지 내려가겠다. 29일 오전 서울 성동구 왕십리광장 화단 너머로 겨울 외투를 챙겨입은 시민들이 오가고 있다/사진=뉴스1 /사진=(서울=뉴스1) 민경석 기자
삼일절인 1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고 찬 바람이 불어 춥겠다. 꽃샘추위다. 충남권과 전라권 서부, 제주도는 오후부터 대체로 흐리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9도~0도 사이, 낮 최고기온은 영하 3∼영상 6도로 예보됐다. 중부지방과 경북 북부내륙, 전북 동부를 중심으로 영하권에 들겠다.


찬 공기의 영향으로 기온은 평년(최저기온 -5~4도, 최고기온 7~12도)보다 낮아 춥겠다. 특히 강원중·북부산지에 한파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3~8도가량 떨어져 중부내륙과 경북북부내륙, 전북동부를 중심으로 -5도 내외(강원산지 -10도 이하)가 되겠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6도 △인천 -6도 △춘천 -7도 △강릉 -7도 △대전 -4도 △대구 -2도 △전주 -3도 △광주 -2도 △부산 0도 △제주 3도다.

최고기온은 △서울 -2도 △인천 -3도 △춘천 0도 △강릉 2도 △대전 0도 △대구 3도 △전주 1도 △광주 1도 △부산 6도 △제주 4도로 예상된다.


이날 오후부터 2일 아침 사이 제주도는 비 또는 눈이, 전북 남서부와 전남권 서부는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충남권과 전북 북서부는 1일 오후부터 밤사이 0.1cm 미만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이날 오후부터 2일 아침까지 예상 적설량은 광주·전남 서부, 전북 남서부 1cm 안팎, 제주도산지 2∼7cm, 제주도 중산간 1∼5cm, 제주도 해안 1cm 안팎이다. 예상 강수량은 광주·전남 서부 5mm 미만, 전북 남서부 1mm, 제주도 5mm안팎이다.

빙판길과 도로 살얼음이 나타나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엔비디아 쇼크'에 삼성·SK하이닉스 '털썩'…"기회 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