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TV 손자병법' 원로배우 오현경 별세…"연극계 거목"

머니투데이
  • 양성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214
  • 2024.03.01 18:05
  • 글자크기조절
원로배우 오현경/사진=뉴시스
원로배우 오현경이 뇌출혈 투병 끝에 별세했다. 향년 88세.

1일 뉴스1·뉴시스에 따르면 오현경은 이날 오전 경기 김포의 한 요양병원에서 세상을 떠났다. 지난해 8월 뇌출혈로 쓰러진 뒤 투병생활을 해왔다.


오현경은 1954년 서울고 2학년 때 연극반 활동을 시작하면서 연기에 몸을 담았다. 이듬해 '사육신'으로 전국고등학교연극경연대회 남자연기상을 받았다. 1961년 KBS TV 개국 당시 특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드라마 'TV 손자병법'(1987~1993년)에서 '만년 과장' 이장수 역을 맡아 대중의 사랑을 받았다.

60여년간 연극 무대를 지킨 연극계의 거목이기도 하다. 사실주의 연극에 큰 족적을 남겼다. 최근까지도 연극 '봄날', '레미제라블', '그것은 목탁구멍 속의 작은 어둠이었습니다', '3월의 눈' 등에 출연했다.

동아연극상 남우조연상(1966), 백상예술대상 연극 부문 연기상(1985), KBS 대상(1992), 대한민국연극대상 남자연기상(2008) 등을 받았다.


유족으로 배우인 딸 오지혜와 아들 오세호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 서대문구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12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5일 오전 8시, 장지는 천안공원묘원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죽으면 찾아와 유산 빼먹는 가족 '끝'…47년 만에 바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