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유영재 "♥선우은숙, 빌려주고 못 받은 돈 수억원…속 문드러져"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9,199
  • 2024.03.03 17:02
  • 글자크기조절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선우은숙·유영재 부부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유영재가 아내인 배우 선우은숙이 빌려주고 돌려받지 못한 돈이 수억원에 이른다고 폭로했다.

지난 2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서는 '빌려준 돈 못 받는 배우자 때문에 속 터진다?'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는 출연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이날 유영재는 "속이 문드러진다"며 "결혼 전 일이라 관여할 바 아니지만, 선우은숙이 못 받은 돈이 제가 들은 이야기만 해도 어마어마하다"고 말문을 열었다.

유영재가 "떼인 돈이 어마어마해서 상상을 초월한다"고 하자, 선우은숙은 "나한테 돈 가져간 사람들 좀 돌려줬으면 좋겠다. 너무 큰돈이 많다"고 토로했다.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이어 "몇억씩 빌린 사람이 많다. 이제 (돈 돌려달라고) 전화해 봐야겠다 싶어서 전화하면 다 (사정이) 어렵다고 하더라"고 씁쓸해했다.


이를 듣던 유영재는 "액수가 적으면 넘어가는데, 규모가 엄청나다"고 말했다. 이에 이지훈 변호사는 "(선우은숙이 유영재가 돈을 돌려받을 수 있도록) 위임해 주면 된다"고 조언했다.

선우은숙은 1981년 배우 이영하와 결혼 후 슬하에 두 아들을 뒀으나 2007년 이혼했다. 그는 2022년 10월 유영재와 재혼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나만 없나봐" 1092% 폭등한 이 주식…K증시 10루타 친 비결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