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충남도, 현대차와 '개척의 땅 천수만'서 '미래항공모빌리티' 띄운다

머니투데이
  • 내포(충남)=허재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05 14:01
  • 글자크기조절

'그린에너지 기반 첨단 미래항공모빌리티 등 신산업 육성' 협약

충남도청사 전경./사진제공=뉴시스
충남도와 현대차그룹이 서산 천수만 B지구에서 미래 대표 먹거리 중 하나인 '미래항공모빌리티'(AAM)산업을 키우기 위해 손을 맞잡았다.

김태흠 지사는 5일 도청 상황실에서 현대자동차그룹과 '그린에너지 기반 첨단 항공모빌리티 등 신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서산시 지역발전상생협의회 공동위원장인 성일종 의원, 이완섭 서산시장, 김맹호 서산시의회 의장과 김동욱 현대자동차그룹부사장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천수만 B지구 일대에 그린에너지 기반 첨단 항공모빌리티 등 신산업 육성을 통한 국가 수소 기반 미래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마련했다.

'미래항공모빌리티'는 도심 내 짧은 거리를 이동하는 도심항공모빌리티(UAM)와 지역 거점 등을 연결하는 지역항공모빌리티(RAM), 물류를 운반하는 무인항공시스템(UAS) 등을 포괄하는 개념이다.


협약에 따라 현대자동차그룹은 서산시와 태안군 일대를 도심형 미래항공 등 신사업 시설 부지로 활용하는 방안을 우선 검토키로 했다. 또 서산시·태안군 일대 항공시설을 활용하는 도심형 미래항공 개발에도 협력키로 했다.

도는 수소 기반 미래항공모빌리티산업 육성과 충남 수소 에너지 전환 규제자유특구 및 지역 혁신 클러스터와 연계한 천수만 B지구 일대 그린수소산업 육성에 노력하기로 했다.

도는 이번 협약이 역점 추진 중인 그린 UAM-AAV(미래항공기체) 핵심부품시험평가센터 구축 등 연관 산업 클러스터 조성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태흠 도지사는 "서산간척지는 고 정주영 회장의 프론티어 정신이 서려있는 곳이자 식량 자급자족을 향한 꿈과 도전의 현장이었다"라며 "정 회장님의 개척정신은 수소 기반 미래항공 모빌리티 등 첨단 산업 육성을 통해 또 한 번 서산에서 구현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자동차그룹은 2021년 11월 미국에 독립법인인 '슈퍼널'을 설립해 UAM 기체를 개발 중이다. 국내에는 AAM본부를 설치해 가동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나만 없나봐" 1092% 폭등한 이 주식…K증시 10루타 친 비결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