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이혼 소송' 서인영, 남편 귀책사유 묻자…"어떤 말도 하기 힘들다"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5,802
  • 2024.03.05 20:15
  • 글자크기조절
가수 서인영 /사진=머니투데이 DB
이혼 소송 중인 가수 서인영이 "힘들다"고 현재 심경을 밝혔다.

5일 스타뉴스에 따르면, 서인영은 전화 인터뷰에서 남편 A씨와의 이혼 소송 관련 질문에 "지금은 어떤 말씀도 드리기 어렵다. 죄송하다"고 답했다.


그는 '남편 귀책으로 직접 소송한 것은 맞냐'는 물음에도 "힘들다. 어떤 말을 하기가"라며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다.

서인영은 현재 A씨와 이혼 소송 중이다. 서인영의 한 측근은 스타뉴스에 "이혼하는 것은 사실"이라고 알렸다. 다만 소속사 SW엔터테인먼트 측은 "아직 드릴 말씀이 없다"며 "추후 정리되는 대로 말씀드릴 것"이라고 말을 아꼈다.

서인영은 지난해 2월 연상의 사업가 A씨와 부부의 연을 맺었다. 그는 여러 예능에 출연해 "너무 행복하다", "심적으로 힘들어서 그런지 몰라도 (결혼 후) 정신적으로 안정됐다"며 남편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러나 결혼 7개월 만인 지난해 9월 이혼 소송 중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당시 서인영의 전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 측은 "이혼 관련 보도에 대해 전혀 아는 바가 없다"고 밝혔다.

서인영은 이후 한 매체에 "이혼할 생각이 없다"며 "이혼 소송 내용을 기사로 접해 매우 당혹스럽다. 최근 남편으로부터 성격 차이가 있다는 말을 들었지만, 이렇게 직접적으로 소송 이야기를 나눈 적은 없다. 이야기를 더 해보려고 한다"고 부인했다.

하지만 이날 한 매체는 서인영이 가정을 지키려고 했지만, 남편의 귀책으로 끝내 이혼을 결심했다고 보도했다.

한편, 서인영은 컴백을 준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0%, 개미 99.69% 물려 있어요"…국민주 4위 주식의 추락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