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통합검색

SK바사, 품질 전문가 임원 영입…글로벌 백신 경쟁력 강화 박차

머니투데이
  • 정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11 08:25
  • 글자크기조절

김현철 Quality 본부장·박재하 QA실장…국내외 20년 이상 품질관리 전문가
6개 본부 단위 책임경영 체계 구축 완성…"성장 전략 본격 실행"

김현철 SK바이오사이언스 신임 Quality 본부장(왼쪽)·박재하 QA실장 /사진=SK바이오사이언스
SK바이오사이언스 (59,500원 ▼600 -1.00%)가 품질 분야 전문가들을 잇따라 신규 임원으로 영입하며 글로벌 진출을 위한 준비에 박차를 가한다. 제조 및 품질시스템의 고도화를 통해 빠르게 성장하는 백신 시장에서 선도적 입지를 확보하고, 글로벌 파트너사들과의 협력을 확대한다는 전략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한미약품 출신의 김현철 본부장을 Quality(품질)본부 부사장으로 신규 영입했다고 11일 밝혔다. 김 본부장 영입으로 SK바이오사이언스는 급변하는 산업 환경에 맞춘 본부 단위 책임경영 체계로의 전환을 마무리 지었다.


김현철 본부장은 LG화학(생명과학본부)·한미약품 등에서 28년간 품질 및 제조 관리 전문가로 근무하며, 의약품 품질 관리 전반에 대한 노하우를 쌓은 전문가다. 한양대에서 화학을 전공했고 충북대에서 의생명과학경영융합학 석사 학위를 취득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해 12월 안재용 사장 체제 하에서 각각 전문화된 기능을 수행하고 성장전략을 본격화할 목적으로 △Business Development본부 △Bio 연구본부 △개발본부 △L HOUSE공장 △Quality 본부 △경영지원본부 등 총 6개 본부로 조직을 재편한 바 있다. 각 본부를 총괄하는 임원 중 마지막 공석이었던 Quality 본부장에 영입된 김 본부장은 Quality Excellence(QE)실과 품질관리(QC)실, 품질보증(QA)실을 지휘하게 된다.

최근 글로벌 제약사와의 대규모 공동 투자를 통해 생산 시설 증축 및 고도화에 돌입한 SK바이오사이언스는 이번 전략적 임원 영입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 강화에 추진력을 더한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 6일 cGMP(미국 우수의약품 제조·품질관리기준) 수준의 차세대 폐렴구균 백신 생산 시설을 구축하기 위해 경북 안동 L하우스의 증설을 시작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EU-GMP에 이어 cGMP 수준에 이르는 생산 공정을 확보한다면 자체 생산 백신의 시장 경쟁력은 물론, 글로벌 기업들과의 협업 기회 또한 확대될 전망이다.

김현철 Quality 본부장은 "대한민국 백신 주권 확보에 앞장서고 있는 대표 기업에 합류하게 돼 기쁘다"며 "Quality 본부를 체계적으로 운영해 점점 치열해지는 글로벌 백신 시장에서 독보적 품질 경쟁력을 확보하고 이를 통해 SK바이오사이언스가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도울 것이다"고 말했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김현철 본부장과 함께 박재하 QA실장도 신규 영입했다. 박재하 실장은 얀센백신에서 Quality compliance(품질준수) 조직을 이끌고, 얀센에서 글로벌 품질 조직 시니어 매니저로 근무했다. 이후 동아쏘시오홀딩스자회사인 에스티젠바이오 품질 부문장을 역임했다. 한양대 화학공학과를 졸업하고, 동대학에서 석사를 취득했다. 박 실장은 원료 입고에서 백신 출하까지 전 과정에서 관리시스템을 고도화하고, 제품의 높은 품질을 유지하기 위한 GMP 구축 및 운영 등에 중추적 역할을 수행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1만1600원→44만6500원…미국 소녀도 개미도 '감동 눈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