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코스맥스바이오, 세계 최초 4중 효능 '캐비아 추출물' 개발

머니투데이
  • 조한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21 10:31
  • 글자크기조절
코스맥스바이오 캐비아 소재 소개자료/사진=코스맥스바이오
코스맥스바이오(COSMAX BIO)가 '세계 3대 진미'로 알려진 캐비아로 개발한 식이보충제에서 광범위한 피부 개선 효과가 확인됐다.

코스맥스그룹의 건강기능식품 연구·개발·생산(ODM) 기업 코스맥스바이오는 '효소 처리된 캐비아 분말 추출물을 포함하는 항염증 및 피부 개선용 기능성 조성물'에 대한 국내 특허를 등록했다고 20일 밝혔다.


철갑상어의 알인 캐비아는 트러플(송로버섯), 푸아그라(거위 간)와 함께 세계 3대 진미로 꼽힌다. 아미노산 및 지방산, 미네랄이 풍부해 피부 상처 치유, 콜라겐 합성 등에 도움을 준다고 알려져 있다.

이 때문에 캐비아를 화장품 원료로 사용하기 위한 연구는 지속되고 있다. 그러나 캐비아를 피부 개선 식이 보충제로 활용하기 위한 임상시험을 진행한 것은 코스맥스바이오가 세계 최초다.

코스맥스바이오는 국내 최대 캐비아 농장을 보유한 알마스캐비아로부터 신선한 원재료를 공급받아 연구를 진행했다. 프리미엄 캐비아로 알려진 벨루가 캐비아는 물론 돌연변이인 알비노 벨루가 철갑상어에서만 채취할 수 있는 골드 캐비아를 사용했다. 골드 캐비아는 기네스북에 오른 바 있는 초고가 캐비아다.


코스맥스바이오는 효소 처리와 초임계 추출법을 사용해 어취는 줄이고 유효 성분을 강화했다. 고분자 단백질을 분해한 유리아미노산 함량이 종류에 따라 원재료 캐비아에 비해 최대 180배 가까이 증가했다. 유리아미노산은 일반적인 아미노산 대비 흡수속도가 빠른 분자 상태의 아미노산이다.

유효성분이 증가하면서 피부개선 효과도 대폭 상승했다. 인체적용시험에서 캐비아 추출물 섭취군은 섭취 4주 이후부터 주름, 탄력, 보습, 멜라닌 색소 부문에서 유의미한 개선이 확인됐다.

특히 일반적인 저분자 콜라겐 펩타이드 섭취군과 비교했을 때 캐비아 섭취군은 4배 가까운 피부 탄력 개선도를 보였다. 피부 수분 손실량도 2배 가까이 감소했다. 아울러 캐비아 섭취군에선 알로에나 저분자 콜라겐 펩타이드와 달리 피부 멜라닌 지수를 측정하여 미백 효과까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캐비아 원료로 임상시험에서 4가지 이상의 피부 개선 효능이 확인된 것 역시 이번이 처음이다. 코스맥스바이오는 이 같은 연구 결과를 국제 학술지 '뉴트리언츠(Nutrients)'에 게재했다. 코스맥스바이오는 향후 분말은 물론 젤리, 정제 등 다양한 제형으로 고객사를 통해 제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1만1600원→44만6500원…미국 소녀도 개미도 '감동 눈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