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미국 볼티모어 다리 붕괴에 차량들 강물 추락…최소 20명 실종 추정

머니투데이
  • 김하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26 19:10
  • 글자크기조절
볼티모어 다리 붕괴 장면 갈무리. 사진=BBC방송
26일(현지시간) 새벽 미국 메릴랜드주 볼티모어의 항구 교량이 대형 선박 충돌로 무너졌다. 이 사고로 다리를 건너던 자동차 여러 대가 파타프스코 강물 속으로 추락하고, 최소 20여명이 물에 빠져 실종된 것으로 전해진다.

CNN 방송과 AP통신 등에 따르면 새벽 1시30분쯤 볼티모어 항만을 가로지르는 다리인 '프랜시스 스콘 키 브리지'에 싱가포르 국적 선박이 충돌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 충돌로 길이 2.6㎞ 정도인 다리의 일부가 붕괴했다.


해안경비대는 컨테이너 선박 한 대가 다리에 충돌했다는 신고가 미국 동부 시간으로 새벽 1시30분쯤부터 들어오기 시작했으며, 이 충돌로 다리 일부가 붕괴했다고 밝혔다. 이 사고로 다리 위에 있던 차량 여러 대가 추락했다. 구체적 인명 피해 규모는 밝혀지지 않았지만 메릴랜드 경찰은 "다리 붕괴 사고로 작업자 7명이 강에 빠졌을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미국 해안경비대와 소방서, 기타 메릴랜드 기관이 협력해 현재 구조 중이다. 메릴랜드 교통국은 다리와 이어지는 양방향 모든 차선을 폐쇄한 상태다.

정확한 피해 상황은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지만 볼티모어 소방국은 이 충돌을 '대규모 사상자 사고'로 규정했다. 소방 당국은 최대 20명이 물에 빠져 실종된 것으로 보고 구조대원들이 수색 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밝혔다.

케빈 카트라이트 볼티모어소방국 공보국장은 "사고 선박이 볼티모어항을 출항해 나가는 중이었으며, 충돌 당시 다리 위에는 대형 트레일러트럭을 포함해 차량 여러 대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카트라이트 국장은 "현재로서는 실종자 수색·구조에 집중"하고 있지만 붕괴한 다리에 화물 등이 걸려 있는 등 현장 상황이 위험하고 불안정해 구조대원들이 조심스럽게 수색 작전을 펼치고 있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자 또 올랐대, 대출부터 털자"…가계빚 4분기 만에 감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