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돈 펑펑 나와" 소문난 ATM 190억 인출…에티오피아 은행 오류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3.28 19:18
  • 글자크기조절
에티오피아 상업은행(CBE)
에티오피아 최대 은행에서 예금 잔고보다 더 많은 돈을 인출할 수 있는 시스템 오류가 발생하면서 하룻밤 새 192억원이 사라졌다.

28일(현지시각) AP통신 등에 따르면 지난 15일 밤부터 16일 새벽 사이 에티오피아 상업은행(CBE)이 내부 시스템을 업데이트하는 과정에서 계좌 잔고 이상의 돈이 인출 또는 이체되는 오류가 발생했다.


은행은 오류가 발생한 지 6시간 만에 모든 거래를 동결시켰지만, 이미 현금자동입출금기(ATM) 등에서 총 49만건의 거래가 진행돼 약 8억1100만 비르(약 192억원)가 인출되거나 이체된 이후였다.

늦은 밤 사이 발생한 오류였지만, 해당 소식이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를 통해 알려지면서 피해 금액이 커졌다. 대학생들을 중심으로 '잔고보다 많은 돈이 뽑힌다'는 이야기가 삽시간에 퍼진 것이다. 한 대학 캠퍼스에서는 학생들이 ATM 앞에 줄을 길게 선 것으로 전해졌다.

CBE 측은 추가 인출금 회수에 나섰다. 발표에 따르면 고객 9000여명이 자발적으로 현금을 반환했다. CBE 측은 현재 피해액의 약 78%인 6억2290만 비르(약 148억원)를 회수했다.


아비 사노 CBE 총재는 추가 인출은 절도죄에 해당한다며 "오는 30일까지 자발적으로 돈을 반환하지 않을 경우 형사고발 할 것"이라며 "추가 인출한 고객들을 얼마든지 추적할 수 있다. 반환하지 않으면 신상을 공개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CBE 측은 오류가 발생한 정확한 경위를 밝히지 않았다. 다만 사이버 해킹 공격에 따른 오류는 아니었다며 고객의 개인 계좌 안전에는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게걸음' 증시 속 반도체·AI 담아라?… "12만전자 간다" 전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