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IBK투자증권, AI 자산진단·배분 서비스 도입…프리즘투자자문과 협업

머니투데이
  • 김진석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4.04.03 09:51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IBK투자증권
IBK투자증권(대표이사 서정학)이 인공지능(AI)을 활용한 고객 서비스 강화에 나선다.


IBK투자증권은 프리즘투자자문(대표이사 홍춘욱)과 함께 'AI 자산진단·배분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3일 밝혔다.

'AI 자산진단·배분 서비스'는 투자자에게 맞춤형 포트폴리오를 제공하기 위해 개발됐다. 프리즘투자자문이 개발한 AI 알고리즘을 통해 고객의 금융자산에 대한 수익성·안전성을 △수익률 △수익 일관성 △변동성 등 다양한 척도로 진단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구체적인 진단에 더해, 최근 금융환경에 맞는 투자전략을 기반으로 고객들의 투자성향과 자산 현황을 고려한 맞춤형 포트폴리오도 제안한다. △주식형 △채권형 △현금성 자산 △대체투자 등 항목으로 나눠 관련 종목 추천해준다.

이번 서비스는 IBK투자증권 영업점 PB(프라이빗 뱅커)에게 지급된 태블릿PC에 우선 반영돼 고객 상담에 활용된다. 이후 추가적인 업데이트를 거쳐 올 하반기에는 IBK투자증권 MTS를 통해 모든 고객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서정학 IBK투자증권 대표는 "고객의 자산 증대에 실질적인 도움을 드리기 위해 AI 자산진단·배분 서비스를 도입했다"며 "앞으로도 트렌드에 맞는 차별화된 금융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디지털 전환과 혁신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매물 쏟아낸 기관, 개미만 줍줍…2700선 무너진 코스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